넥슨, 모바일 MMORPG ‘V4’ 11월7일 출시

넥슨의 하반기 모바일 기대작

가 +
가 -

넥슨의 하반기 기대작 ‘V4’가 11월7일 출시된다. ‘히트’, ‘오버히트’ 등을 제작한 박용현 사단의 신작 모바일 MMORPG로 PC급 대규모 콘텐츠가 강조됐다.

넥슨은 지난 9월27일 ‘V4’ 프리미엄 쇼케이스를 열고 게임 정보와 출시 일정을 공개했다. 이날 박용현 넷게임즈 대표는 “약 10년여 만에 PC 온라인 게임 시절 주력했던 MMORPG를 모바일 게임으로 선보이게 돼 감회가 새롭다”라며 “‘V4’는 그동안 쌓은 경험과 고민을 바탕으로 게임 본연의 가치에 집중해 개발한 작품”이라고 말했다.

| 박용현 넷게임즈 대표

‘V4’는 ▲모바일 환경의 한계를 뛰어넘는 ‘인터 서버 월드’ ▲전략적인 전투 지휘가 가능한 ‘커맨더 모드’ ▲자산 가치를 지켜주는 ‘자율 경제 시스템’ ▲하이엔드 그래픽으로 구현한 ‘6개 테마의 오픈 필드’ 등이 특징이다.

손면석 넷게임즈 PD는 “다섯 개의 서버를 한곳에 묶는 기술력을 적용한 인터 서버 월드를 구현해 차별화를 꾀했다”라며 “PC에 버금가는 대규모 전투 콘텐츠를 탑재한 ‘V4’는 모바일 MMORPG 이용자 경험의 혁신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 ‘V4’는 대규모 필드 레이드를 제공한다.

넥슨은 27일부터 V4 사전 등록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사전 등록에 참여한 이용자는 게임 내 재화인 골드와 각종 주문서 아이템을 받을 수 있다. 구글플레이 사전 등록 참가자에게는 ‘사전 등록 보금 상자’를 추가 지급한다. 또 V4 공식 카페를 가입한 회원을 대상으로 한정판 탈 것 외형 ‘브이퐁’을 선물한다.

넥슨은 10월10일부터 서버·캐릭터명 선점 이벤트를 열고 본격적인 출시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V4’는 11월7일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국내 시장에 정식 출시되며, 이후 글로벌 시장에 순차적으로 서비스가 확대될 예정이다.

최성욱 넥슨 IP4그룹 그룹장은 “수차례에 걸친 테스트 과정을 통해 V4의 게임성을 철저히 검증했다”라며 “이용자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운영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오래도록 사랑받을 수 있는 게임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