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바이브, ‘로그인만 하면’ 전곡 첫 감상 무료

네이버 아이디만 있으면 된다.

가 +
가 -

네이버의 인공지능(AI) 뮤직서비스 바이브가 이용권 없이도 모든 곡을 한번씩 무료로 들을 수 있는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바이브 사용 경험 확대를 위한 전략이다.

이용방법은 간단하다. 바이브 앱에 네이버 ID로 로그인만 하면 바이브의 모든 음원을 1회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음원 라이브러리 전체를 무료로 개방하는 시도는 국내 음원 서비스 중 바이브가 최초다.

같은 곡을 반복해서 재생하려면 이용권을 구매해야 한다. 첫 가입자에게는 1개월 무료, 이후 4개월은 월 1천원에 바이브를 이용할 수 있는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이번 프로모션을 계기로 바이브는 음악을 새롭게 ‘발견’하는 독보적인 AI 음악 추천 플랫폼으로 자리잡겠다는 목표다. 바이브 서비스 사업 담당 이태훈 리더는 “앞으로는 무료 이용자도 결제의 부담 없이 취향에 맞는 새로운 음악을 바이브에서 더욱 많이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한편 바이브는 네이버가 작년 6월 출시한 차세대 AI 뮤직 서비스다. 네이버의 AI 기술을 음악 추천에 적용해, 이용자의 취향과 주변의 맥락을 고려한 ‘나만의 플레이리스트’를 끊임없이 생성하는 것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