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프렌즈, 영국 진출 초읽기…런던서 팝업스토어 운영

내년 정규 스토어를 출시할 계획이다.

가 +
가 -

카카오프렌즈가 영국 런던에 팝업스토어를 내고, 내년 정규 스토어 출시를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카카오프렌즈의 유럽권 진출은 이번이 처음이다.

카카오프렌즈를 운영하는 카카오IX는 영국 런던 중심가인 하이드파크 윈터 원더랜드에 첫 번째 팝업스토어를 열었다고 11월25일 밝혔다.

윈터 원더랜드는 런던에서 가장 큰 왕립공원인 하이드파크에서 열리는 대표적인 겨울 축제다. 매년 11월 말부터 다음해 1월 초까지 약 160만㎡ 규모의 공원 전체에 크리스마스 마켓, 놀이기구, 아이스링크장 등이 설치되고, 수많은 조명들이 더해져 화려한 볼거리를 자랑한다. 행사 기간 방문 규모는 약 320만명에 달한다.

카카오프렌즈는 마켓 내 단독 공간 형태로 입점해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판매 굿즈는 올해 출시된 멜로디 세트 인형, 쿠키 라이언, 우드 오르골, 스노우볼 등 크리스마스 에디션 위주로 구성했다.

영국에서 인기가 많았던 바디·베이비 필로우, 페이스 미니 손거울, 피규어 키링과 함께 겨울에 활용도가 높은 홈리빙 굿즈 ‘라이언 인 더 포레스트’ 슬리퍼와 머그잔, 폼폼프렌즈 소프트 인형, 수면양말 등의 아이템도 함께 판매할 예정이다. 팝업스토어 운영기간은 축제가 종료되는 1월5일까지다.

카카오IX 관계자는 “윈터 원더랜드 퍼레이드에 라이언이 참가했는데 반응이 매우 뜨거웠다”라며 “내년 영국 정규 오프라인 스토어 개점도 계획 중으로, 현지 고객과의 접점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카카오프렌즈는 작년 12월 첫 글로벌 정식 매장을 열고 중국, 일본, 홍콩, 미국 등 전세계 각지에서 팝업전시, 정규매장 오픈, 온라인몰 입점 등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