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그룹, CES2020서 블록체인-스마트시티 솔루션 등 선봬

가 +
가 -

| 한컴그룹이 오는 1월 열리는 CES2020에 참가해 블록체인, 스마트시티 등의 솔루션을 선보인다.

한글과컴퓨터그룹이 오는 1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소비자가전쇼(CES)2020에 3년 연속으로 참가한다.

한컴그룹은 이번 행사에서 한글과컴퓨터, 한컴MDS, 한컴로보틱스, 한컴위드, 한컴모빌리티, 아큐플라이AI 등 그룹 관계사들이 제공하는 블록체인, 인공지능, 로봇, 스마트시티 관련 제품 및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블록체인과 관련해서는 잠재력을 염두에 두고 출생 등록, 디지털 신분 증명, 학력 및 취업 이력 검증, 의료기록 관리, 디지털 자산 거래 등을 블록체인과 접목해 구현 가능한 미래 서비스들 위주로 ‘라이프 블록체인’ 모델을 제시한다.

한컴위드 블록체인 플랫폼 ‘한컴에스렛저’와 레그테크(Regulation+Technology), 스마트 컨트랙트 등의 솔루션도 함께 소개할 예정이다.

한컴그룹은 CES 2019에 선보였던 홈서비스 로봇 ‘토키(Toki)’ 업그레이드 버전도 전시한다. 가정 내에서 토키 활용도를 효과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실제 가정집 거실처럼 전시 공간을 구현하기로 했다. 이번 CES에서 선보일 토키 업그레이드 버전은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보다 진화된 외국어 학습 기능을 갖췄고, 외국어나 코딩 등 다양한 교육 콘텐츠 탑재가 가능하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컴그룹은 캐릭터인 ‘말랑말랑 무브먼트’ 디자인을 적용한 시제품 로봇도 선보이고, 전시해설과 자율주행이 가능한 안내 로봇 ‘엘리젠’도 전시한다.

65개 언어로 통번역이 가능한 인공지능 기반 휴대용 통번역기 ‘지니톡 고!2’와 실시간 회의록 작성 및 통번역이 가능한 스마트회의솔루션 ‘지니비즈’도 소개한다. 인공지능과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새롭게 출시한 ‘한컴오피스 2020’의 글로벌 버전, 외국인 대상 한국어 학습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한국어 교육 플랫폼도 선보일 예정이다.

스마트시티와 관련해서는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반으로 도시 정책 설정 및 관리가 가능한 스마트시티 플랫폼인 ‘인텔리전트 시티 플랫폼(ICP)’과 사물인터넷(IoT) 디바이스 관리에 특화된 개방형 플랫폼 ‘네오아이디엠(NeoIDM)’을 전시하고 해외 스마트시티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