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리자드-구글, e스포츠 맞손…유튜브서 독점 스트리밍

오버워치 리그, 콜 오브 듀티 리그, 하스스톤 e스포츠 등

가 +
가 -

액티비전 블리자드와 구글이 e스포츠 분야에서 손을 잡았다. 액티비전 블리자드 측이 운영하는 e스포츠 리그를 유튜브를 통해 독점 중계하는 식이다. e스포츠 시장을 키우려는 블리자드와 보는 게임을 통해 콘텐츠를 강화려는 유튜브 측의 입장이 맞아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양사는 e스포츠 시청 경험을 위한 다년간의 전략적 협업을 맺었다고 1월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유튜브는 ‘오버워치 리그’, ‘콜 오브 듀티 리그’, ‘하스스톤 e스포츠’,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e스포츠’ 등 액티비전 블리자드의 e스포츠 리그 및 대회 생방송을 독점 스트리밍하게 된다.

이번에 새로 신설된 콜 오브 듀티 리그는 지난 24일 미국 미네소타에서 12개 팀이 경합하며 막을 올렸다. 오버워치 리그 2020 시즌은 오는 2월8일 개막한다.

각 리그의 모든 일정은 리그별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되며, 재생 목록과 특별한 콘텐츠가 해당 채널을 통해 공개된다.

라이언 와이어트 유튜브 게임 책임자는 “매일 2억명 이상의 게이머들이 연간 500억 시간 이상 게임 관련 콘텐츠를 시청한다. 유튜브는 게이머 및 그들의 열성적인 팬들에게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비디오 게임 플랫폼을 제공한다”라며 “오버워치 리그 및 콜 오브 듀티 리그는 모두 세계적인 수준의 e스포츠 콘텐츠이며, 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유튜브를 양대 리그의 디지털 라이브 스트리밍을 위한 단독 플랫폼으로 선정한 것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이번 파트너십은 게임 영역에 있어 세계 수준의 라이브 스트리밍 상품을 갖추려는 우리의 노력을 잘 보여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피트 블라스텔리카 액티비전 블리자드 e스포츠 CEO는 “우리 팬들이 전세계적으로 팔로우하거나, 생중계 또는 다시보기 등으로 시청할 수 있는 수준 높은 e스포츠 엔터테인먼트를 제공하고, 우리의 선수들을 슈퍼스타로 만들고 기념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임무”라며, “이번 파트너십은 유튜브의 강력한 콘텐츠 플랫폼을 우리의 열성적인 커뮤니티 팬, 플레이어들과 연결하고, 차세대 엔터테인먼트를 지원하는 멋진 역사와 이어줌으로써 우리의 약속을 더 높은 수준으로 이행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티즌의견(총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