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즈인베스트먼트, 베트남 부동산 정보 스타트업 프롭지에 투자

가 +
가 -

부동산 정보 플랫폼 직방이 프롭테크(Proptech; 부동산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 투자를 위해 지난해 12월 설립한 벤처 투자 회사 브리즈인베스트먼트(대표 박제무)가 베트남 프롭테크 스타트업 ‘프롭지(Propzy)’에 투자했다고 5월7일 밝혔다.

브리즈인베스트먼트에 따르면 프롭지는 2016년 설립된 베트남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으로 주거용 부동산을 매매할 수 있는 온라인 부동산 중개 플랫폼을 운영한다. 호치민에만 26개 직영 중개사무소를 두고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망라한 종합 부동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브리즈인베스트먼트는 프롭지 투자와 관련해 “베트남은 떠오르는 부동산 신흥국이다. 경제 성장으로 도시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주거용 부동산 시장 거래량과 거래액이 매년 큰 폭으로 늘고 있지만 부동산 공급자와 수요자 간 정보 비대칭은 과거에 머물러 있는 상황”이라며 프롭지가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할 잠재력이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프롭지는 정보 비대칭 해소를 위해 자체 중개 플랫폼으로 매도인 실매물을 관리하고 매수인 현장 방문을 연결한다. 프롭지 전속 중개인들이 직영 중개사무소에서 부동산 거래에 필요한 시세 정보부터 법률 자문, 가치 평가, 대출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데, 이를 통해 부동산 거래에 필요한 비용과 시간을 효율적으로 줄일 수 있도록 돕는다.

브리즈인베스트먼트 박제무 대표는 “프롭지는 비효율적인 베트남 중개시장에서 온라인 중개 플랫폼과 오프라인 거점을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정확하고 다양한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해 통해 베트남 국민 부동산 서비스로 등극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