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랩스, 여의도·마곡 HD맵 데이터 무료 공개

4개 주요 도심 지역 HD맵 제공

가 +
가 -

네이버랩스가 여의도와 마곡 지역 고정밀 지도(HD맵) 데이터셋을 무료로 공개한다고 5일 밝혔다. HD맵은 자율주행차량에 세밀한 도로와 주변 지형의 정보를 사전에 제공하기 위한 지도로, 안정적인 자율주행을 위한 기반이 된다.

네이버 랩스는 지난해 10월 공개한 판교, 상암 지역 데이터셋을 포함해 총 4개 지역에 대한 HD맵 데이터셋이 제공한다. 이번에 추가 공개된 지역 범위는 총 7㎢ 면적의 53km 도로에 해당하는 여의도와 마곡 전역이다.

| 네이버랩스가 자체 구축한 여의도, 마곡 지역 HD맵

네이버랩스는 HD맵 데이터셋 무상 제공을 통해 자율주행 관련 연구기관 및 스타트업의 연구가 더욱 진전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네이버랩스는 지난해 10월 네이버 연례 개발자 행사 ‘데뷰 2019’에서 판교·상암 지역 HD맵 데이터셋을 무상 공개한다고 밝혔다. 해당 데이터셋은 네이버랩스의 독자적인 HD맵 제작 솔루션 ‘하이브리드 HD 맵핑’을 활용해 구축됐다. 국내 민간 기업이 자체 구축한 HD맵 데이터셋을 공개한 것은 네이버랩스가 처음이다.

네이버랩스가 구축한 HD맵은 자율주행 알고리즘인 인지, 로컬라이제이션, 플래닝&컨트롤 성능 향상에 필요한 정보를 담고 있다. 이번 여의도·마곡 지역 HD맵 데이터셋은 더 개선된 맵핑 솔루션을 바탕으로 높은 정확도를 제공한다. 기존에 공개한 판교·상암 지역 HD맵에도 비전 기반 로컬라이제이션 기술의 성능을 높이기 위한 전방 스테레오 카메라와 후방 2개 카메라 영상이 추가됐다.

백종윤 네이버랩스 자율주행그룹 부문장은 “대규모의 투자와 시간이 필요한 자율주행 기술 연구 분야에서 국내 관련 학계, 스타트업들에 보탬이 되고자 4개 지역의 데이터를 무상으로 제공할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하이브리드 HD 매핑 기술을 지속적으로 고도화해 보다 정교한 데이터를 공개하고 국내 기술 레벨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