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신한카드, ‘신한페이FAN’ 터치결제 이용 1000만건 넘었다

2020.07.02

 

신한카드의 신한페이 판(FAN) 터치결제가 누적 이용 1000만건, 이용 금액은 2500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1일 밝혔다.

지난 6월 출시된 신한페이 판은 삼성전자와 협업해 만든 모바일 기기 오프라인 간편결제 서비스다. 같은 해 11월에는 LG전자와 협업해 LG전자 주요 스마트폰으로도 터치결제를 할 수 있도록 범위가 넓어졌다.

신한카드는 터치결제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덕분에 천만’ 이벤트를 가진다. 오는 7월 말까지 터치결제를 이용하고 신한페이 판 앱을 통해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1000명을 추첨해 1만 마이신한포인트를 지급한다.

가맹점 결제 시 캐시백 이벤트도 진행된다. 오크밸리리조트 10만원 이상 사용 시 5000원, 미스터피자 1만5000원 이상 사용 시 2000원, 던킨도너츠 1만원 이상 사용 시 6000원, 뚜레주르 1만원 이상 사용 시 2000원 등이다.

신한카드는 조만간 아이폰 기반 터치결제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해외 오프라인 가맹점에서도 신한페이 판으로 결제할 수 있는 ’토큰 서비스‘도 다음 달을 목표로 개발 중이며, AI 음성호출 서비스를 통해 터치결제를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도 선보일 계획이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퍼스트본부장은 “효율적 소비를 지향하는 고객들에게 신한페이 판을 통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향후 다양한 기능을 추가해 고객이 더욱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 말했다.

atom@bloter.net

복잡다단한 IT 이야기를 일상의 언어와 상식적 호기심으로 소개합니다. atom@bloter.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