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진원, 실무 중심 게임 인재 키운다

2020년 게임인재원 2기 교육생 모집

가 +
가 -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게임 산업 인재 양성을 위한 ‘2020년 게임인재원 2기’ 교육생을 오는 23일까지 모집한다고 6일 밝혔다.

게임인재원 2기는 게임 분야에 관심을 가진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게임기획 ▲게임아트 ▲게임프로그래밍 3개 교육과정으로 운영되며, 총 65명의 교육생을 선발한다. 지원서는 한국콘텐츠아카데미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선발 과정은 1차 서류전형, 2차 프리스쿨 전형을 거치게 된다. 2차 프리스쿨 전형은 2주간 과제 및 대면평가, 전문가 강의, 게임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자의 역량을 종합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교육생들은 오는 9월부터 2년간 주 5일 전일제로 교육을 받는다. 1년 차에는 게임 개발자로서 필요한 단계별 교육과 단기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2년 차에는 게임 개발팀 프로젝트 및 인턴십을 통해 현장 중심 교육을 받게 된다.

교육생에게는 ▲교육비 전액 무료 ▲우수 교육생 대상 해외 게임전시회 연수 또는 국내외 경진대회 참여 기회 확대 ▲주요 게임기업 인턴십 연계 기회 제공 ▲게임 개발 프로젝트 비용 일부 지원 ▲교육 인프라 제공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게임인재원은 지난해 8월 정부 주도 게임교육기관으로 설립됐다. 정부는 게임인재원을 통해 게임기업-구직자 간 일자리 미스매치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 올해 2월에는 국내 주요 게임사가 밀집한 경기도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캠퍼스를 구축해 현장 연계를 강화하고 있다.

김영준 콘진원 원장은 “코로나19로 촉발된 비대면 시대에 게임산업이 신성장동력으로 재부상하면서 게임인재원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라며 “이번 2기 교육생 모집을 계기로 게임인재원이 명실상부한 게임 전문인력 양성기관으로 자리 잡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