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형제들 ‘서빙로봇’ 2종 추가…연말까지 300대 보급 목표

가 +
가 -

20일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기존 단일 모델로 운영하던 서빙로봇 렌탈 프로그램을 신규 로봇 2종을 추가해 총 3개 기종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가한 신규 로봇은 설치 환경에 제약이 적고 적재 규모가 큰 프리미엄 모델 ‘딜리플레이트L01’과 카페나 소규모 식당 서빙에 용이한 ‘딜리플레이트K01’이다. 우아한형제들은 매장 특성을 고려한 다양한 로봇을 출시해, 연말 300대까지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일반 식당, 소규모 식당 겨냥한 ‘맞춤로봇’

딜리플레이트L01은 LG전자가 개발하고, 배달의민족이 일반 식당에 공급할 수 있도록 맞춤형으로 만든 신규 서빙로봇이다. 기존 서빙로봇에 비해 자율주행 수준이 뛰어나 매장 내 로봇 주행에 필요한 별도 설치물이 필요 없다. 고도의 센서 설계로 속도조절 및 장애물 회피 기능도 우수하다. 로봇 몸체에 총 4개의 트레이가 설치돼 한번에 십여개가 넘는 반찬들과 4인 기준의 식사를 서빙할 수 있다. 배터리 자동 충전 기능도 탑재돼, 매장 운영 중 로봇의 배터리 충전 여부도 신경 쓸 필요 없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딜리플레이트K01은 음료나 디저트를 판매하는 카페나 반찬 수가 적거나 단일 메뉴를 판매하는 소규모 식당에 특화된 서빙로봇이다. 한번에 실어 나를 수 있는 메뉴 수는 적지만, 테이블 간격이 좁은 곳에서도 원활하게 서빙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이 로봇도 자동 충전 기능을 지원한다.

두 로봇의 대여 가격은 2년 계약 기준 각각 월 90만원(3년 기준 70만원), 월 80만원(3년 기준 60만원)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번 신규 라인업 출시를 기념해 금일부터 8월 말일까지 렌탈 프로그램 가입 시 3개월 간 렌탈비를 받지 않을 계획이다.

우아한형제들 김요섭 로봇사업실장은 ”지난해 11월 국내 최초로 일반 식당에 서빙로봇을 공급하고 책임지는 렌탈 프로그램을 선보인 이후 현재 전국 각지의 총 48곳 식당에서 65대의 딜리플레이트가 사장님을 도와 서빙을 하고 있다”며 “더욱 많은 식당에서 편리하게 서빙로봇을 활용하실 수 있도록 신규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예정이며 연말까지 300대 공급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