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금융 서비스 클라우드 생태계 대폭 강화

가 +
가 -

IBM 클라우드 제품군 /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IBM이 유럽 최대 은행 중 하나인 ‘BNP 파리바’를 포함, 글로벌 은행들과 어도비 등 30개 이상의 기술 기업이 금융 서비스용 IBM 클라우드 에코시스템에 참여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와 함께 IBM 클라우드 정책 프레임워크(IBM Cloud Policy Framework)도 공개했다.

프레임워크는 IBM 금융 서비스 에코시스템에 참여한 기업들이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공통의 운영 기준을 기반으로 △차세대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금융에 최적화된 준법경영(컴플라이언스) 관리 프레임워크를 제공한다.

IBM은 프레임워크 발전 방안을 제시할 금융 서비스 클라우드 자문 위원회도 구성한다고 밝혔다. 위원회에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 CTO인 토니 케리슨이 참여하며, 강도 높은 규제 속에 놓인 금융 산업에서 클라우드 보안이 전략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주요 금융 기관의 역량을 결집하는 데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컴플라이언스 컨설팅 시장 주요 기업인 프로몬토리(Promontory)와도 협력한다.

에코시스템에 참여한 기업들은 IBM 클라우드가 금융 서비스 산업의 까다로운 보안, 복구, 컴플라이언스 요건을 맞출 수 있도록 기술적인 지원과 클라우드 제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하워드 보빌 IBM 클라우드 수석 부사장은 “IBM은 금융 서비스 기관들이 규제 요건을 해결할 수 있는 플랫폼과 나아가 은행과 협력업체가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협업 에코시스템 구축을 위해 나아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