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렌드

[SNS에세이] 김빠진 ‘갤럭시노트20’

2020.08.05

공개를 앞둔 ‘갤럭시노트20’의 정보가 사전에 줄줄 샜다. 심지어는 국내 유튜버 리뷰도 등장했다.

5일 국내 IT 커뮤니티 등에 따르면 4일 오후 10시쯤 국내 유튜버 2명이 갤럭시노트20 실물 리뷰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해당 영상은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과 울트라 모델을 비교하는 내용을 담았다.

국내 유튜버를 통해 유출된 ‘갤럭시노트20’ (출처=삼성멤버스 커뮤니티)

특히 해당 유튜버가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에 유리가 아닌 플라스틱 마감이 적용됐다고 전하면서 더욱 화제가 됐다. 해당 영상은 게재 후 약 1시간 만에 삭제됐다.

삼성전자의 제품 사전 유출은 매번 벌어지는 일이다. 하지만 단순 제품 렌더링 이미지, 스펙 유출을 넘어 유튜버 실물 리뷰까지 등장하면서 ‘관리의 삼성’이라는 말이 무색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또 일부 오픈마켓에서는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워치3’ 등의 판매 페이지가 노출되기도 했다.

이처럼 단순 티저를 넘어 제품 정보가 사전에 통째로 유출되면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중심으로 소비자들은 김빠졌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제품 유출 경위를 확인하고 있다.

갤럭시노트20을 비롯한 ‘갤럭시Z 폴드2’, ‘갤럭시탭S7’, ‘갤럭시워치3’,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 5종의 신제품은 오늘 밤 11시 공개된다.

spirittiger@bloter.net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