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에서도 오늘 주문하면 내일 받는다…‘스마일배송’ 서비스 확대

가 +
가 -

제주도에서도 오늘 주문한 상품을 내일 받아볼 수 있게 됐다. 이베이코리아의 전담배송 ‘스마일배송’이 제주도까지 익일배송 서비스를 확대했다고 9일 밝혔다.

스마일배송은 G마켓, 옥션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당일 저녁 8시까지 주문하면 다음날 상품을 받아볼 수 있다.

기존에는 제주도에서 스마일배송 상품을 주문하면 2~3일 후 도착했으나 이베이코리아는 제주도에 전담 스마일배송 차량과 배송 기사 인프라를 구축, 익일 도착 환경을 조성했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제주도민들은 생활용품, 기저귀 등 급히 필요로 하는 상품이 있을 경우 주문 하루만에 받아볼 수 있게 됐다. 다만 기상 및 해상 상황에 따라 변동 가능성은 있다.

스마일배송이 취급 카테고리를 생필품, 가공식품류에서 소·대형 가전까지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는 만큼 이용 편의성도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배송 속도는 높이면서 도서지역에 추가되는 배송비는 2000원으로 최소화했다. 스마일배송 입점 판매자 역시 제주도 판로를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이베이코리아 제공

송승환 이베이코리아 스마일배송사업실장은 “제주권에서도 서울·수도권과 동일한 수준의 스마일배송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