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 언팩을 보는 8가지 열쇳말

'갤럭시노트20', '갤럭시탭S7',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워치3' 그리고 '갤럭시Z 폴드2' 5종의 갤럭시 신제품이 무대 위에 차례로 올랐다. 삼성전자는 5일 밤 11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열었다. 발표된 내용은 제품 공개 직전 유출된 정보들과 대부분 일치했다. 이 때문에 김이 샌다는 반응도 나오지만, 언팩 행사의 재미는 제품을 어떻게 포장해서 잘 보여주냐에 달려 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례적으로 온라인으로만 진행된 만큼 삼성전자는 5종의 제품과 함께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코로나19와 갤럭시 언팩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례적으로 온라인으로만 진행됐지만, 빈자리를 언택트 관객의 환호성과 박수갈채로 채웠다. 또 코로나19 상황이 무대의 시작과 끝 무렵에 언급되기도 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은 "현재 특별한 도전에...

갤럭시노트20

급차이 확실한 '갤럭시노트20' 2종

'갤럭시노트20'이 공개됐다. 삼성전자는 5일 밤 11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열고 갤럭시노트20 시리즈를 비롯한 신제품을 공개했다. 특히, 이번 갤럭시노트20에서 눈에 띄는 점은 확실한 급 나누기다. 일반 모델과 울트라 모델 2종으로 출시되는 갤럭시노트20은 많은 부분에서 두 모델 간 차이를 뒀다. 디스플레이: 120Hz vs 60Hz 갤럭시노트20은 6.7인치 풀HD 플러스 해상도(2400x1080) 슈퍼 AMOLED 플러스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6.9인치 WQHD 플러스 해상도(3088x1440) 다이내믹 AMOLED 2X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화면 크기와 해상도 등에서 두 모델 간 차이가 있지만, 가장 크게 급이 나뉜 건 화면 주사율이다. 갤럭시노트20은 일반적인 스마트폰처럼 60Hz 주사율을 제공하는 반면,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120Hz 주사율을 지원해 더 부드러운 화면을 나타낸다. '갤럭시S20'...

갤럭시노트20

[SNS에세이] 김빠진 '갤럭시노트20'

공개를 앞둔 '갤럭시노트20'의 정보가 사전에 줄줄 샜다. 심지어는 국내 유튜버 리뷰도 등장했다. 5일 국내 IT 커뮤니티 등에 따르면 4일 오후 10시쯤 국내 유튜버 2명이 갤럭시노트20 실물 리뷰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올렸다. 해당 영상은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과 울트라 모델을 비교하는 내용을 담았다. 특히 해당 유튜버가 갤럭시노트20 일반 모델에 유리가 아닌 플라스틱 마감이 적용됐다고 전하면서 더욱 화제가 됐다. 해당 영상은 게재 후 약 1시간 만에 삭제됐다. 삼성전자의 제품 사전 유출은 매번 벌어지는 일이다. 하지만 단순 제품 렌더링 이미지, 스펙 유출을 넘어 유튜버 실물 리뷰까지 등장하면서 '관리의 삼성'이라는 말이 무색하다는 지적도 나온다. 또 일부 오픈마켓에서는 '갤럭시 버즈 라이브', '갤럭시워치3' 등의 판매 페이지가 노출되기도...

갤럭시Z 폴드2

미리보는 갤럭시 언팩 총정리

'갤럭시노트20' 발표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삼성전자는 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0’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연다. 삼성전자는 공식적으로 구체적인 제품명을 언급하진 않았지만, 이미 답은 정해져 있다. 사전 유출 정보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서는 매년 발표되는 갤럭시노트 시리즈 외에도 다양한 제품이 공개될 예정이다. 삼성전자 역시 사전 유출된 제품 정보를 인정하듯 5종의 제품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사장)도 이번 행사에서 다섯 가지 갤럭시 신제품이 발표될 거라고 언급했다. 이번 갤럭시 언팩에서는 '갤럭시노트20', '갤럭시Z 폴드2', '갤럭시탭S7', '갤럭시워치3',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이 무대 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무대 위 주인공 '갤럭시노트20' 첫 번째 주자는 갤럭시노트20 시리즈다. 하반기 갤럭시 언팩 행사의 주인공이다. 대화면과 S펜이 특징인 제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