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사이어티

사람들

arrow_downward최신기사

D3.JS

"꿈꾸는 데이터 디자이너들, 모였어요"

코딩 열풍이다. 디지털-모바일 시대를 맞아 개발 능력의 수요가 증가하면서 코딩 능력도 강조되고 있다. 디자이너도 코딩을 배워야 한다고 하고, 기획자도 개발 지식이 필요하다고 한다. 예전과 다르게 기획자나 디자이너가 코딩을 배워야 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융합형 인재인 ‘데이터 디자이너’가 모여 있는 스타트업 뉴로어소시에이츠에서 답을 엿보자. 데이터는 더 많은 소통을 일으킬 수 있다 김윤이 뉴로어소시에이츠 대표는 사회에 이바지하기 위해 스타트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김윤이 대표는 “유학도 하고 사회 경험을 하다 보니 높은 자리에 올라가서 뭔가 해보는 건 어렵겠다고 생각했다”라며 “지금부터 눈에 보이는 걸 바꿔가는 게 필요하다”라고 뉴로어소시에이츠의 탄생 배경을 설명했다. 이 과정에서 처음 눈에 들어왔던 게 데이터 시각화다. 김윤이 대표는 "데이터가 책이나 지면에 머물러 있기...

R

통신 3사 무료 와이파이존 지도 만들어봤어요

'와이파이'(WiFi), 어떻게 생각하세요? '완소' 아이템이죠? :) 요즘은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를 쓰는 분이 늘면서 예전만큼 간절하진 않지만, 그래도 낯선 장소에서 공짜 와이파이 신호를 발견하면 반색하게 됩니다. 국내에서도 무료로 접속할 수 있는 와이파이가 적잖은데요. 대표적인 게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통신 3사가 제공하는 무료 와이파이존입니다. 이 그림은 통신사 3사의 무료 와이파이존 분포를 비교한 서울시 지도입니다. 서울시열린데이터광장에서 받은 ‘공공WiFi위치정보’ 데이터를 사용했습니다. 가장 최근 자료인 2015년 7월 7일 기준 데이터를 내려받았고, '구글 리파인'을 이용해 통신 3사 정보와 와이파이존의 위•경도 정보만 추렸습니다. 매핑은 통계용 프로그래밍 언어 'R'를 이용했습니다. 편리하게 지도를 그려주는 'ggmap' 패키지를 이용해 통신 3사 무료와이파이존 위치를 지도 위에 표시했습니다. KT는 400곳, LG U+는 584곳, SKT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