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네이버

네이버웹툰, ‘지상최대공모전’ 2기 접수 시작...21일 마감

네이버웹툰의 ‘지상최대공모전’ 웹툰 분야 2기 접수가 시작됐다. 웹툰과 웹소설의 콘텐츠 시장 저변 확대와 작가와 작품 발굴을 목표로 개최되는 네이버웹툰 ‘지상최대공모전’은 전국민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1기에서 3기로 나눠 최대 9월까지 계속되며, 각 기수마다 △대상(1억원, 1편), △최우수상(3천만원, 1편), △우수상(각 1천만원, 2편), △장려상(각 500만원, 4편), △영상화상(5천만원, 1편,중복시상 가능) 등이 주어진다. 총 상금은 15억원 규모다. 2기 접수는 7월15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다. 지원자는 공모전 공식홈페이지에서 다운로드한 참가신청서와 완성 원고 3화 분량 및 제반 서류를 마감일까지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지원자의 경력과 소재, 주제 및 장르 제한 없이 응모가 가능하다. 전문가 심사와 작가 인터뷰 후 수상작을 선정해 8월22일 최종 결과를 발표한다. 수상작은 전부 네이버웹툰에 정식 연재되며 영상화상 수상작은...

A시티

"모든 곳에 네이버 연결하겠다" 네이버랩스의 꿈 'A시티'

"Connect Naver to Physical World(물리적인 세계에 네이버를 연결한다.)" 석상옥 네이버랩스 대표는 6월25일 용산 드래곤시티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일상생활 공간으로 네이버 서비스를 확장하려 한다"라며 네이버랩스가 구상하는 미래 도심 환경 'A시티(A-CITY)'를 겨냥한 새 기술 목표 기술 로드맵을 발표했다. 네이버랩스가 그리고 있는 미래 도시 'A시티'는 ▲다양한 형태의 머신들이 도심의 각 공간을 스스로 이동하며 새로운 방식의 '연결'을 만들고 ▲AI와 로봇이 공간의 데이터를 수집·분석·예측해, 최종적으로 다양한 인프라들이 자동화된 도심 환경이다. 석상옥 대표는 "네이버랩스의 기술 목표를 실현하기 위해 도심 속 실내와 도로, 인도 등 모든 공간을 고정밀 지도 데이터로 통합하고 장소·환경·목적에 따라 다양한 변용이 가능한 지능형 자율주행 머신을 구축하고자 한다"라며 "여기에 자연스러운 인터랙션 기술을 더해, 사용자들에게 네이버와...

ai

네이버, 세계적인 AI 컨퍼런스 'CVPR 2019'서 기술 공유

네이버가 세계적인 컴퓨터 비전 및 딥러닝 컨퍼런스 'CVPR 2019'에 참석해 인공지능(AI) 기술을 선보이고 인재 영입에 나섰다고 6월21일 밝혔다. 6월16일(현지시간)부터 20일까지 미국 캘리포니아 롱비치에서 열리는 CVPR 2019는 세계 최대 기술 전문 단체인 IEEE와 국제 컴퓨터 비전 재단 CVF가 공동 주최하는 AI 기술 컨퍼런스다. 1983년부터 열린 이 컨퍼런스에는 세계적인 연구기관들이 매년 새로운 컴퓨터 비전, 딥러닝 등 AI 기술 연구를 공유하는 장으로 열린다. 네이버는 CVPR 2019 정규 세션에서 총 4편의 컴퓨터 비전 분야 논문을 발표했다. 클로바 AI 연구원들의 논문 '텍스트 감지를 위한 문자 영역 이해(Character Region Awareness for Text Detection, 백영민 등 5명)'는 문자 영역에서 글자 존재 확률과 글자 간 동일 단어 확률을...

네이버, 용인 데이터센터 설립 포기...주민 반발 부담

네이버가 오는 2020년 하반기 용인에 세운다는 새로운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설립 계획이 결국 무산됐다. 데이터센터 시설로 인해 전자파 등 유해물질이 발생한다며 사업 취소를 요구해온 사업부지 인근 주민들의 반대 민원에 부딪혀, 결국 설립 취소에 나선 것이다. <연합뉴스>가 용인시 내용을 인용한 보도에 따르면, 네이버는 지난 6월13일 용인시에 '용인 공세 도시첨단산업단지 건립 추진 중단'이라는 제목의 공문을 보내며 경기 용인시 기흥구 공세동에 추진하던 데이터센터 건립 계획을 철회했다. 네이버 측은 공문을 통해 회사의 피치 못할 사정으로 데이터센터 건립 추진을 중단하게 됐으며, 계획 중단을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2017년 네이버는 강원도 춘천에 구축한 데이터 센터 '각'에 이어 두 번째 자체 데이터센터를 짓겠다고 밝힌 바 있다....

공동성명

네이버 노사, 교섭 1년만에 단체협약 잠정 합의

네이버 노사가 인센티브 지급 근거에 대한 투명화, 휴식권 보장 등의 단체협약에 대해 잠정 합의했다. 네이버 사원노조 ‘공동성명'(민주노총 화학섬유식품산업노조 네이버지회)은 6월13일 단체협약 전문 포함 92개 조항에 대해 잠정 합의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5월 교섭을 시작한 이후 약 1년 만이다. 네이버 노조는 지난 6월5일~6일에 걸쳐 16시간 30분의 마라톤 교섭 끝에 잠정 합의에 이르렀다. 이해진 네이버 창업자 겸 글로벌투자책임자(GIO)가 지난 1일 노사 토론회 생중계를 제안한 뒤 벌어진 일이다. 교섭은 사내 인트라넷을 통해 생중계됐다. 노사는 지난해부터 총 15차례 교섭을 진행했다. 노사 잠정합의안에는 ▲리프레시휴가 개선 ▲인센티브 지급기준과 주요 경영사항 설명 ▲배우자출산휴가 및 난임치료휴가 확대 ▲육아휴직 기간 확대 ▲휴식권 보장 ▲산업안전보건위원회 설치 및 운영 ▲기업의 사회적 책무...

UGC

네이버, 동영상 전용 뷰어 선보여

네이버가 '새로운 네이버' 앱을 중심으로 동영상 전용 뷰어를 선보인다. 이를 통해 동영상 사용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5월30일 네이버의 AI기반 콘텐츠 추천 기술인 AIRS를 적용한 동영상 전용 뷰어 베타서비스를 ‘새로운 네이버’ 모바일앱에 적용했다고 31일 밝혔다. 기존 네이버 동영상 콘텐츠는 네이버TV, 뉴스, UGC 등 각 서비스 단위별로 운영돼 왔다. 이번에 네이버가 새롭게 구축한 동영상 전용 뷰어는 개인화 추천에 따라 다양한 분야의 창작자가 만드는 UGC영상을 끊김없이 감상할 수 있다. 웹오리지널 콘텐츠, 브이라이브(V LIVE)의 스타 콘텐츠 외에도 일반 창작자가 블로그, 카페 등 UGC 서비스에 올린 동영상과 쇼핑 판매자가 올린 커머스 영상 등을 하나의 플랫폼에서 볼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네이버 동영상 전용 뷰어는 푸드,...

D2SF

네이버가 투자한 AI 기술 스타트업 : 두잉랩, 모빌테크, 마키나락스, 제네시스랩

"한국에서 스타트업은 비주류다. 기술 스타트업은 스타트업 세계에서도 더욱 비주류다. (생태계가 좋아지고 있지만) 더 끌어올려야 한다. 연대를 통해 이를 풀 수 있다고 생각한다. 공유, 투자, 협력을 통해 전체 파이 가치를 키울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양상환 네이버 D2 스타트업 팩토리(D2SF) 리더는 기술 스타트업 생태계에 작지만 의미 있는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고 짚었다. 네이버가 D2SF를 통해 기술 스타트업에 투자를 시작한 2015년과 비교해 시장 상황이 나아지고 있다는 설명이다. 특히 올해는 정체기였던 지난해와 비교해 기술 스타트업에 뛰어드는 사람들과 기술 수준이 올라오고 있다고 전했다. 네이버 D2SF는 5월30일 서울 강남구 D2SF 라운지에서 ‘데모데이’를 열고 그동안 투자한 기술 스타트업들의 성과와 비전을 공유했다. 5회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에는 VC, 기업 관계자,...

VR

브이라이브, VR앱 선보인다..."떼창·파도타기도 VR로"

네이버 ‘브이라이브’가 더욱 생생한 라이브 방송을 위해 VR앱 개발에 나선다. 글로벌 커뮤니티 플랫폼 ‘팬십(Fanship)’을 통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 공략도 가속화할 방침이다. 네이버 V CIC 장준기 대표는 5월23일 서울 중구 레스케이프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VIP석에서 느끼는 생생함, 감동, 소통을 전세계로 전달하는 것이 브이라이브의 테크비전”이라며 “현장에서 8K UHD VR 비디오로 영상을 전송하고 목소리, 동작, 아바타 등이 브이라이브로 전달될 수 있게 할 것”이라는 포부를 전했다. 브이라이브는 2015년 8월 출시된 동영상 스트리밍 앱이다. 지난 3월 기준 글로벌 6600만 다운로드 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스타 채널 1천여개가 운영되고 있다. 매월 3천만명이 방문하고 있는데, 이 가운데 해외 사용자 비율은 85%에 달한다. 지난 3년 간 유럽(649%), 미주(572%), 아프리카(1177%)...

네이버

韓유튜브 사용시간 전세대 1위, '50대↑'

유튜브(YouTube)가 '국민 앱' 자리를 굳히고 있다. 세대를 불문하고 국내 스마트폰 이용자가 가장 오래 쓰는 앱은 유튜브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특히 50대 이상 이용자의 총 이용시간이 가장 많이 집계돼 눈길을 끌었다.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은 5월14일 지난달 국내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이용자의 세대별 이용 현황을 조사한 결과, 유튜브가 총 사용시간 388억분으로 가장 오래 이용한 앱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와이즈앱에 따르면 유튜브 다음으로 국내 이용자들이 오래 쓴 앱은 카카오톡(225억분), 네이버(153억분), 페이스북(42억분) 순으로 나타났다.   유튜브 사용시간은 작년 4월 총 258억분에서 올 4월 388억분으로 무려 50%나 늘었다. 같은 기간 카카오톡은 19%, 네이버는 21% 증가했다. 페이스북은 작년 4월 총 사용시간 40억분에서 올 4월 42억분으로 5% 성장하는 데 그쳤다. 1인당 평균...

ai

네이버, 국제 딥러닝 컨퍼런스 'ICLR 2019'서 AI 연구 성과 공개

네이버가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진행되는 딥러닝 분야 세계 최고 권위 컨퍼런스 'ICLR 2019'에서 AI 연구 성과를 공개했다고 5월13일 밝혔다. 네이버는 자사 AI 스피커 대화 핵심 기술에 대한 논문 등 연구논문 4개를 발표했다. ICLR(International Conference on Learning Representations, 표현 학습 국제 학회)은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세계적인 딥러닝 학회다. 해마다 AI 연구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네이버는 올해로 3년 연속 ICLR에 참석했으며,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발표자로 참석했다. 네이버는 올해 ICLR에서 정규 세션 및 워크숍을 통해 총 4개의 연구논문을 발표했다. DialogWAE: 대화 반응 다양화를 위한 조건부 Wasserstein 오토인코더 모델(DialogWAE: Multimodal Response Generation with Conditional Wasserstein Auto-Encoder), 시각 대화 질의 생성을 위한 대규모 “질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