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iptv

'초고속 인터넷 무료' 마케팅 퇴출된다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는 9월24일 결합판매의 금지행위 세부 유형 및 심사기준(고시) 개정안을 발표했다. ‘초고속 인터넷 무료’나 ‘3년 약정시 IPTV 반값 할인’과 같은 특정한 구성상품 끼워팔기 마케팅을 방지하는 게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이다. 개정안이 시행되면 사업자들은 합리적인 근거 없이 결합상품의 구성 상품 간에 현저히 차별적인 할인율을 적용할 수 없다. 또한 총할인액을 일괄 청구해서도 안 된다. 결합상품의 구성상품별 요금할인 내역을 각각 구분해 소비자에게 알려줘야 한다. 사업자들은 결합상품 가운데 하나의 해지와 관련된 정보 및 잔여 약정기간 등에 대한 정보 역시 제공해야 한다. 방통위 측은 소비자가 보다 자유롭게 결합상품 가입과 해지를 결정할 수 있게 하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동등결합판매에 대한 금지행위도 더 명확히 했다. 이번 개정안에 따르면 이동 통신사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