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데이비드마커스

미 하원이 '리브라'를 걱정하는 이유

지난 7월16일에 이어 17일(현지시간), 미국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가 워싱턴DC에서 페이스북의 리브라에 관한 청문회를 개최했습니다. 하원 청문회에서도 상원 청문회에서와 같이 리브라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쏟아져 나왔습니다. 다만 상원 청문회가 개인 정보 보호와 보안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었다면, 하원 청문회에서는 금융 안정성과 투자자 및 사용자 보호에 관련된 질문이 주를 이루었습니다. 하원 청문회는 6시간55분 동안 진행이 되었는데, 미국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의 맥신 워터스 위원장은 이번 청문회를 "지난 대선 이후 가장 중요한 청문회"라고 평가하기도 했습니다. 리브라가 ‘페이스북’의 프로젝트이기에 문제다 하원 청문회에서도 리브라는 모기업인 페이스북에 대한 질타가 이어졌습니다. 워터스 위원장은 청문회를 시작하며 페이스북이 사용자 데이터 유출로 벌금을 물게 된 일, 사용자 비밀번호를 저장했던 사례 그리고 페이스북 계정 5천만...

데이비드 마커스

페이스북 '리브라' 상원 청문회, 무슨 말이 오갔나

페이스북의 암호화폐 리브라에 대한 미국 상,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의 청문회가 지난 7월16일과 17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개최됐습니다. 두 청문회 모두 페이스북 칼리브라 총괄자이자 전 페이팔 회장인 데이비드 마커스가 참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응답했습니다. 청문회에서 오간 대화를 상원과 하원 편으로 나누어 발행합니다. 이번 편에서는 16일, '페이스북의 디지털 통화와 데이터 프라이버시'를 주제로 열린 상원 청문회에 대해 정리했습니다. 리브라, 프라이버시 VS 디지털 통화 패권 상원 금융서비스위원회의 마이크 크레이포 위원장은 자신과 셰러드 브라운 의원이 지난 5월 페이스북 측에 리브라 프로젝트에 대해 묻는 서한을 보냈던 것을 언급하며 청문회를 시작했습니다. 크레이포 위원장은 리브라와 관련해 ▲리브라 지불 시스템의 동작 및 관리 방식 ▲리브라, 리브라 협회, 칼리브라와 페이스북 간의 소통 방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