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

arrow_downward최신기사

ai

네이버·엔씨소프트·마인즈랩, 인공지능을 말하다

"AI는 이미 생활 속에 들어와 있다. 일상 속으로 들어오면 더 이상 AI라고 부르지 않기 때문에 AI가 가까이 와 있다는 걸 인식하지 못하는 것이다." "3~5년 정도면 일상생활에서 자율주행 배송, 상점 등을 볼 수 있을 것." "기술이 중심이 아닌 사용자에게 AI 기술 기반으로 사용자에게 가치를 줄 수 있느냐 없느냐가 중요." "AI의 미래는 결국 인간을 위하는 방향으로 진화할 것이다." 자율주행부터 게임까지 국내 인공지능(AI) 전문가들이 모여 AI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논했다. 백종윤 네이버랩스 자율주행그룹 리더, 장정선 엔씨소프트 NLP 센터장, 최홍섭 마인즈랩 대표는 4월24일 인터넷기업협회가 주최한 AI 간담회에서 일상 속 AI를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진행은 딥테크 투자 전문 엑셀러레이터 블루포인트파트너스의 이용관 대표가 맡았다. 네이버는 연구개발...

ai

아프리카TV, 팟프리카·팟티에 TTS 기술 도입

아프리카TV 자회사 프릭엔이 팟캐스트 '팟프리카'에 인공지능(AI)이 인간과 비슷한 음성으로 텍스트를 읽어주는 기술인 'TTS(Text To Speech)'를 도입한다. 프릭엔은 9월18일 AI 전문기업 마인즈랩과 음성합성기술인 TTS 개발 및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마인즈랩은 AI의 핵심 알고리즘부터 엔진, 플랫폼 등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AI 전문기업이다. TTS는 사람의 목소리를 녹음한 다음 한 음절씩 분할해 다시 합성하는 기술이다. 프릭엔은 마인즈랩의 TTS 기술이 딥러닝을 통해 매우 적은 음성 표본 데이터만으로도 말하는 이의 특징을 살려 실제와 가깝게 재현해내는 게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양측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올 하반기 내 TTS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신규 서비스를 개발해 팟프리카 및 팟티(PODTY)에 도입할 수 있을 거로 기대하고 있다. 대표적인 서비스 사례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