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IT열쇳말

[IT열쇳말] SD카드

파일을 보관하는 플래시 메모리가 여러 분야에 쓰이게 되면서 많은 회사들이 표준화 전쟁을 거쳤다. ‘컴팩트플래시(CF)’, ‘멀티미디어카드(MMC)’, ‘메모리스틱’ 등 많은 포맷이 나왔지만 현재 가장 많이 쓰이는 것은 ‘SD카드’(Secure Digital Card)다. SD카드는 파나소닉, 도시바, 샌디스크가 내놓은 표준 규격이다. 애초엔 복제 방지 장치인 DRM을 염두에 둔 플래시 메모리 규격이었다. 1999년에 처음 기술이 제안됐고, 시장에 등장한 건 후발주자라고 할 만큼 늦었다. 하지만 이 메모리는 크기가 작고 안정성이 좋아 인기를 얻기 시작했다. 결국 다른 메모리카드는 각자 장점에도 불구하고 점차 그 비중이 줄어드는 추세다. 특히 스마트폰이 등장하면서 작은 휴대용 기기에 쓸 메모리로 손톱만한 ‘마이크로SD카드’가 시장을 평정해버렸다. SD카드가 세상에 나온 지 10년이 훌쩍 넘었다. 그 사이에 SD카드 규격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