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5G

샤오미가 분사한 '포코' 브랜드도 5G 단말기 대열 합류

중국 샤오미에서 분사된 보급형 스마트폰 브랜드 '포코'(POCO)가 5G(5세대 이동통신) 단말기 대열에 합류한다. 5월 12일(현지시간) <테크크런치>와 <폰아레나> 등은 포코가 5G 스마트폰 '포코 F2 프로'(POCO F2 PRO)를 정식 공개했다고 전했다. 포코 F2 프로는 6.67인치 풀HD+(2400×1080) AMOLED 디스플레이에 화면내장 지문인식, 6천400만화소 소니 이미지센서, 전면부 팝업 카메라 등을 갖췄다. 8K 동영상 촬영, HDR10+, 3.5㎜ 이어폰 잭과 듀얼심도 지원한다. 프로세서(AP)는 퀄컴 스냅드래곤865,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10이다. 샤오미의 핵심 강점으로 꼽히는 저렴한 출시가격은 역시 이번에도 눈길을 끈다. 6GB RAM에 128GB 내부저장공간 제품이 499유로(약 66만원), 8GB RAM과 256GB 내부저장공간 제품이 599유로(약 79만원)이다. 포코는 올해 초 샤오미에서 분사됐으며, 이 브랜드로 처음 선보인 포코F1은 시장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고 <테크크런치>는 전했다.

G6

LG, 준프리미엄 스마트폰 'Q6' 출시

LG전자가 준프리미엄 스마트폰 Q시리즈를 내놨다. G6를 닮은 디자인에 편의기능도 옮겨온 'Q6'다. 램(RAM)과 내부 저장용량(ROM)을 늘린 'Q6+'도 함께 선보여 선택지를 넓혔다. 램과 저장용량은 LG Q6가 각각 3GB와 32GB, LG Q6+는 4GB와 64GB다. 마이크로SD슬롯으로 2TB까지 확장 가능하다. 기존 LG전자의 스마트폰 라인업은 상반기를 겨냥한 플래그십 스마트폰 G시리즈와 하반기 출시되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V시리즈, 보급형 스마트폰 X시리즈와 저사양 스마트폰 등으로 꾸려져 있었다. Q시리즈는 G, V시리즈의 프리미엄 제품군과 X, K시리즈의 실속형 제품군 사이를 이어주는 가교 역할을 할 예정이다. 풀비전 대화면과 그립감, 내구성 계승 이제 스마트폰에 풀비전 대화면 탑재는 필수다. LG Q6 역시 LG G6와 같은 풀비전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18:9 화면비의 5.5인치 대화면을 담아내 사용 편의성과 화면...

LTE

퀄컴, 스마트폰용 64비트 프로세서 발표

퀄컴이 보급형 스마트폰을 위한 통합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410’을 발표했다. 스냅드래곤410은 신흥 국가들의 LTE 스마트폰을 목표로 하는 칩으로, 퀄컴 최초의 64비트 프로세서다. 퀄컴은 스냅드래곤410으로 중국과 인도를 비롯해 스마트폰이 막 보급되기 시작하는 시장을 노릴 계획이다. 이 칩 하나로 스마트폰에 쿼드코어 프로세서와 게임을 돌리기 충분한 그래픽 성능과 LTE 통신망을 쓸 수 있게 된다. 퀄컴은 스냅드래곤410이 150달러 미만의 스마트폰에서 확실한 성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로서 고급 시장은 그래픽 성능을 강화한 스냅드래곤805를 쓰고 보급 기종은 410으로 채우는 전략이다. 중간 자리를 채울 스냅드래곤600의 후속 제품은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스냅드래곤410은 퀄컴의 첫 64비트 프로세서기도 하다. 하지만 기존 퀄컴의 아키텍처는 64비트 명령어를 처리하지 못했다. 새 아키텍처라도 내놓은...

IBM

IBM, x86 서버 시장 철수하나

IBM이 보급형 서버로 불리는 x86 서버 사업을 매각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월스트리트저널과 CRN 등 외신은 내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IBM이 x86 서버 사업 매각을 위해 레노버와 협상 중에 있다고 전했다. CRN은 IBM이 레노버에 매각 금액으로 50~60억달러에 이르는 금액을 제시했다며, 꽤 구체적인 액수도 언급했다. 현재 마크 로우리지 IBM 최고재무담당자를 비롯해 IBM대변인은 세간의 이런 소문에 대해 아무런 공식적인 입장을 내놓지 않은 상태다. 대신 양 위안칭 레노버 최고경영자는 "레노버는 로우엔드 서버 시장에서 작지만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회사"라며 "중국을 넘어 전세계 서버 시장의 가장 큰 공급자가 되는 게 목표"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레노버는 지난 2005년 IBM의 PC 사업부를 12억5천만달러에 인수한 바 있다. 당시...

LG U+

삼성전자, '갤럭시 네오' 출시...출고가는 60만원 대

삼성전자가 LG 유플러스를 통해 '갤럭시 네오'(GALAXY Neo, SHW-M220L)를 출시했다. 지난 2월 SK텔레콤을 통해 출시된 '갤럭시 에이스'에 이어 삼성전자가 국내 시장에 두 번째로 선보이는 보급형 스마트폰이다. 갤럭시 네오는 SKT를 통해 출시된 갤럭시 에이스와 형제 뻘이다. 800MHz급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와 3.5인치 디스플레이, 안드로이드 2.2(프로요)를 탑재하는 등 비슷한 사양을 갖췄다. 가격대도 60만원 대로 동일하다. 삼성전자 갤럭시 네오 갤럭시 에이스와 비교해 후면 카메라의 성능이 300만 화소로 다소 감소했지만, 보급형 스마트폰 중에는 드물게 전면에 VGA급 카메라를 탑재해 영상통화와 셀프카메라를 지원한다. 갤럭시 에이스의 해상도가 HVGA급(320x480)으로 다소 아쉬움을 자아냈던 것과 달리, 갤럭시 네오는 WVGA(480x800) 해상도를 지원해 보다 선명한 화면으로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트를 즐길 수 있다. '갤럭시 네오'는...

galaxy ace

삼성전자, '갤럭시 에이스' 출시...보급형 시장 출사표

삼성전자가 60만원 대 '갤럭시 에이스'로 보급형 스마트폰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그 동안 국내 시장에서는 하이엔드급 제품에만 주력해왔던 삼성전자가 보급형 시장에서도 갤럭시S에서 보여줬던 파급력을 보여줄 수 있을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삼성전자는 27일 안드로이드 2.2(프로요)를 탑재한 보급형 모델 '갤럭시 에이스(Galaxy Ace, SHW-M240S)'를 SK텔레콤을 통해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에이스는 800MHz급 퀄컴 MSM7227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으며 화면 크기는 3.5인치(HVGA, 320×480)이다. 성능에서나 크기에서나 갤럭시S의 축소판이라고 보면 되겠다. 500만 화소 카메라에 LED 플래시도 갖췄으며, 지상파 DMB, DivX 인증 등 멀티미디어 기능은 빼놓지 않고 갖췄다. 블루투스, 3.0, 와이파이 b/g/n을 지원하며 외장 메모리는 32GB까지 확장할 수 있다. 배터리 용량은 1500mAh이고 두께 11.5mm, 무게 114g이다. 운영체제는 안드로이드 2.2...

공짜

공짜 스마트폰 봇물...삼성 '바다'폰 어떡해!

보급형 스마트폰이 쏟아지고 있다. 출고가가 60만 원 대로 사실상 대리점에서 단말기 비용없이 구입할 수 있다. 여기에 방송통신위원회의 보조금 규제로 그동안 피처폰에 보조금을 지급했던 이동통신사들이 이 비용을 줄이고 대신 스마트폰에 보조금을 몰아주고 있어 스마트폰 시장이 피처폰을 위협할 만큼 급성장하고 있다. 지금까지 스마트폰 시장은 갤럭시S와 아이폰4 등 출고가 80~90만 원 대의 프리미엄 스마트폰이 주도해왔다. 이들 스마트폰을 구입하는 사용자들은 2년 약정에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에 가입하더라도 20만 원 대의 단말기 할부금을 지불해야 했다. 스마트폰 전용 요금제에는 무선 인터넷 요금이 포함돼 있기 때문에 휴대폰 요금도 더욱 늘어날 수밖에 없다. 최신 기기에 대한 관심이 많은 얼리어답터이거나 스마트폰을 업무에 사용하는 등 실질적인 활용도가 있지 않으면 선뜻 구매하기에는...

Desire

HTC, 보급형 안드로이드폰 '디자이어 팝' 출시

HTC가 보급형 안드로이드폰 '디자이어 팝(Desire POP)'을 출시한다. 지난 5월 출시된 HTC  디자이어의 축소판으로, 해외에서는 '와일드파이어'라는 이름으로 출시된 제품이다. HTC 디자이어 팝 레드 HTC 디자이어 팝은 레드와 블랙, 화이트 등 3가지 색상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화면 크기가 3.2인치로 3.7인치의 디자이어에 비해 작고 아담하다. HTC가 새롭게 선보인 '발신자 ID 표시 (Caller ID)' 위젯과 '앱 공유(App Sharing)' 위젯, ‘프렌드 스트림(Friend Stream)’ 위젯을 탑재한 것도 차별화된 요소다. 발신자 ID 표시위젯(사진)은 전화가 왔을 때 상대방 페이스북의 최신 업데이트 내용과 생일 디데이(D-day) 정보를 화면에 표시해주기 때문에 지인의 소소한 정보를 놓치지 않고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앱 공유 위젯을 이용하면, 자신이 다운받은 어플리케이션을 링크된 메일이나 문자 메시지를...

210시리즈

LG전자, 스마트폰 '210시리즈' 출시...기업 시장 공략도 자신

LG전자가 ‘윈도우폰 6.5’를 탑재한 새 스마트폰 라인업 ‘210시리즈’를 선보였다. LG전자는 '210시리즈'를 비롯해 향후 출시할 스마트폰에 대해 공공기관은 물론 기업을 상대로 적극적인 B2B마케팅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210시리즈'의 경우 출시 전부터 기상청에 단말기 납품이 확정됐다. 가격은 60만원 대 후반이다. 삼성전자의 옴니아2 시리즈와 애플의 아이폰, 곧 출시될 모토로라의 모토로이까지, 최근 출시된 스마트폰 가격이 전부 80만원을 훌쩍 넘기는 것과 비교해 볼 때, 60만원 대의 '210시리즈'는 보급형 스마트폰이라고 볼 수 있다. 저렴한 가격을 무기로 고가의 스마트폰이 부담스러운 소비자들과 기업용 모바일 오피스 시장을 공략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210시리즈(모델명: LG-SU210, KU2100, LU2100)’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최신 OS인 윈도우폰 6.5를 탑재했다. 삼성전자의 ‘오즈옴니아’에 이어 국내에서는 두 번째로 윈도우폰 6.5 탑재한 모델이다. 윈도우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