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삼성전자

"무단 녹음·인터넷 접속" 보안 뚫린 안드로이드폰…삼성도

안드로이드폰에는 다양한 앱이 사전 설치 형태로 시스템에 탑재된다. 미국 보안업체 크립토와이어에 따르면 사전 설치 앱에 개인 정보를 갈취하는 취약점 146개가 발견돼 사용자의 주의가 요구된다. 일부 사용자는 스마트폰을 구입하자마자 범죄에 악용될 위험에 여과 없이 노출될 수 있다. 상황의 심각성은 146건의 보안 취약점이 29개 안드로이드폰 제조사에서 동시에 나타났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운영체제인 '안드로이드'는 제조사, 통신사가 자체 앱을 탑재하고 인터페이스를 구현하는 구글 순정과 다른 커스텀 버전이다. 취약점이 발견된 안드로이드폰 제조사 대부분은 아시아 업체이며, 삼성전자와 샤오미, 에이수스 같은 글로벌 기업이 포함된다. 146건의 취약점, 삼성전자 33개로 가장 많아 크립토와이어가 발견한 취약점에는 여러 가지 문제를 포함한다. 무단 음성녹음과 잘못된 명령 실행, 시스템과 무선 통신 설정...

감시

"중국, 신장 위구르 방문객 스마트폰에 '감시 앱' 깔았다"

중국 당국이 신장 위구르 자치구 방문객들의 스마트폰에 감시 앱을 설치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가디언>, <뉴욕타임즈>, <쥐트도이체차이퉁>은 7월2일(현지시간) 중국 당국이 키르기스스탄에서 신장 자치구로 입국하는 방문객들의 안드로이드 폰에 이같은 앱을 설치해, 각종 개인정보를 살펴본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국경 경비대는 방문객들에게 스마트폰 제출을 요구하고, 안드로이드 폰에 사전 고지 없이 감시용 앱을 설치했다. '펑차이(蜂采, Fēng cǎi)'라는 이 앱은 문자 메시지, 통화목록 및 휴대전화에 있는 각종 정보를 수집해 서버에 업로드할 수 있다. 아이폰은 앱이 아닌 리더기로 정보를 스캔한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해당 앱은 스마트폰 내에서 7만3천여개 항목을 탐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항목은 이슬람 극단주의와 관련돼 있었으나 달라이 라마의 사진이나 라마단 기간 금식, 일본...

구글

'거래 제한 완화' 화웨이, "인텔 CPU·구글 안드로이드 쓸 수 있다"

중국 통신장비 업체 화웨이에 대한 미국 기업들의 거래 제한 조치가 완화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월29일(현지시간) G20 정상회의가 열린 일본 오사카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국가 안보를 위협하는 문제가 없다면 미국 기업들이 화웨이와 거래를 하는데 동의한다"라고 밝혔다. 화웨이와 70개 계열사는 지난 5월17일(현지시간) 국가안보를 위협하는 외국산 장비를 사용하지 못하게 하는 트럼프 대통령의 '정보통신기술·서비스 공급망 확보' 행정명령에 의해 '거래 제한 기업' 목록에 올랐다. 미국 상무부의 허가 없이 미국 기업이 화웨이와 거래할 수 없다는 의미다. 구글, 인텔, 퀄컴, 브로드컴, ARM 등 글로벌 IT기업들이 잇달아 화웨이와 거래를 중단했다. 구글은 화웨이의 차세대 스마트폰에 안드로이드 OS와 구글 플레이스토어, 지메일 등 주요 플랫폼을 공급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인텔과 퀄컴은 컴퓨터,...

가트너

가트너 "구글 서비스 중단, 화웨이 글로벌 사업에 큰 타격"

IT 자문기관 가트너가 최근 미중 무역갈등에 따른 구글 서비스 제공 중단으로 화웨이의 글로벌 스마트폰 사업이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화웨이는 올해 1분기를 기준으로 미국 시장을 제외하고도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 2위를 기록하며, 1위인 삼성과 격차를 좁히고 있었다. 가트너는 5월29일 2019년 1분기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을 발표하며 이 같이 전망했다. 가트너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전세계 스마트폰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한 3억7300만대로 집계됐다. 스마트폰 판매량이 가장 높은 미국과 중국에서는 판매량이 각각 15.8%, 3.2% 줄었다. 가트너는 플래그십 스마트폰 혁신이 둔화되고 가격이 높아지면서 스마트폰 교체 주기가 계속해서 길어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전세계적인 스마트폰 시장 침체에도 화웨이는 5대 글로벌 스마트폰 업체 중 가장 높은 연간 성장률을...

개발

구글플레이, 한국 앱·게임 개발사 70% ‘글로벌’ 목표

구글플레이가 한국 앱·게임 개발사의 성장과 글로벌 진출 현황을 파악하고 그 과정에서 겪는 어려운 점이 무엇인지 파악하고자 시장조사 전문기관 마크로밀 엠브레인과 함께 한국 앱·게임 개발사 300곳을 대상으로 ‘한국 앱·게임 개발사 현황 및 글로벌 성장성 조사’를 진행했다. 한국 앱·게임 개발사 현황 및 글로벌 성장성 조사 결과 한국 앱·게임 개발사 10개사 중 7개사(73.3%)가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 개발사의 37.3%는 글로벌 시장에 앱과 게임을 출시한 경험이 있고, 36%는 향후 글로벌 시장에 앱과 게임을 출시할 계획이 있다고 답했다. 글로벌 시장 진출 경험이 있는 개발사 10개사 중 8개사(80.4%)는 앱·게임 개발 초기 또는 회사 창립 시기부터 글로벌 진출을 계획했다고 응답했다. 글로벌 시장에...

구글

화웨이 스마트폰, 구글 서비스 이용 못한다

미중 무역갈등의 여파로 화웨이 스마트폰에서 구글 서비스를 볼 수 없을 것으로 전망된다. <로이터>는 5월19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구글이 화웨이와 오픈소스 라이센스를 제외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기술 서비스 사업을 중단했다고 보도했다. 구글의 이 같은 조치는 미중 무역갈등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지난 15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정보통신 기술 및 서비스 공급체 보호' 행정명령에 서명했다. 이후 미국 상무부는 화웨이와 화웨이의 68개 계열사를 거래 제한 기업 명단에 올렸다. 미국 정부의 승인 없이 미국 기업들은 화웨이와 거래를 할 수 없는 셈이다. <로이터>에 따르면 구글은 화웨이에 구글 앱과 서비스 공급을 중단할 예정이다. 구글플레이 스토어를 비롯해 지메일, 유튜브, 크롬 브라우저 등이 화웨이 스마트폰에서 사라질 전망이다. 단, 누구에게나 무료로...

Adiantum

구글, 저사양 기기 위한 암호화 기술 발표

최근 구글이 보안에 부쩍 신경 쓰는 모습이다. 개인정보 보호, 비밀번호 유출 방지 확장 앱에 이어 이번엔 새로운 암호화 기술을 개발해 선보였다. 구글은 2월7일(현지기준) 자사 공식 보안블로그를 통해 성능 저하 걱정 없이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암호화할 수 있는 'Adiantum(아디안텀)'을 발표했다. 아디안텀은 사물인터넷(IoT), 스마트워치 등 안드로이드 기반 저사양 기기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암호화 기술이다.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이나 태블릿PC 중 ARMv8 칩 이상을 탑재한 고사양 안드로이드 기기는 AES(Advanced Encryption Standard)라는 암호화 기능이 필수다. 구글은 지난 2015년 안드로이드6.0을 적용하는 거의 모든 기기에 저장소 암호화를 지원할 것을 요구했다. 문제는 저사양 기기에서 생겼다. 고성능 프로세스를 탑재한 기기에서만 저장소 암호화가 됐다. 저사양 기기에서 저장소 암호화를 실행할 경우 앱이...

T5

화웨이 미디어패드 T5, 볼수록 ‘괜찮은' 태블릿

태블릿이나 펜을 쓰는 컴퓨터가 필요하다면 가장 좋은 선택지는 애플의 아이패드 프로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서피스 프로다. 목적이 명확하다면 주저할 필요가 없다. 결정을 꺼리게 만드는 건 단 하나, 값이다. 100만원을 훌쩍 넘기는 태블릿은 용도가 어찌됐든 선뜻 손을 내밀 수 있는 물건은 아니다. 이 기기들에 ‘프로’라는 이름이 붙은 것도 우연은 아닐 것이다. 특히 태블릿의 용도가 뭔가를 만들어내는 것보다 동영상이나 게임, 웹 서핑 등 콘텐츠 소비를 큰 화면에서 하는 것이라면 ‘태블릿’이라는 분류 안에서도 완전히 다른 기준으로 제품을 골라내야 한다. 작은 컴퓨터로서의 태블릿과 큰 스마트폰으로서의 태블릿이 구분되어야 한다는 말이다. 스마트폰으로 보던 것들을 조금 더 큰 화면에서 보는 용도라고 하면 자연스럽게 보급형 안드로이드 태블릿으로 눈을 돌리는 것이...

G7 씽큐

"LG 스마트폰 안드로이드 업데이트 여전히 늦다"

LG전자가 지난해 신속한 스마트폰 OS 업그레이드를 약속했지만, 여전히 안드로이드 업데이트가 늦다는 지적이 나온다. 최신 '안드로이드 9 파이'를 기준으로 업데이트가 완료된 LG 스마트폰은 'G7 씽큐'가 유일하다. 구글은 지난해 8월7일 안드로이드 9 파이 정식 버전을 출시했다. LG전자는 지난 1월17일 G7 씽큐 안드로이드 9 파이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LG전자가 발표한 안드로이드 9 파이 업데이트 예상 대상 모델 및 일정에 따르면 올해 총 10개 제품에 최신 버전의 안드로이드가 적용될 예정이다. ▲1분기 'G7 씽큐', 'V35 씽큐' ▲2분기 'V40 씽큐', 'V30', 'V30S' ▲3분기 'G6', 'V20', 'Q8(2018)' ▲4분기 'Q9', 'X5(2018)' 순으로 업데이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사용자들 사이에서는 이전보다 OS 업데이트 적용 기종 범위는 늘었지만, 적용 시점은 다소 늦다는 반응이...

개발자

구글플레이, 문자·통화 기록 수집하는 앱 걷어낸다

구글이 문자 및 통화 기록을 수집하는 앱을 차단할 예정이다. 무분별한 민감 데이터 수집 행위를 사전에 막겠다는 방침이다. 구글은 1월14일(현지시간) '안드로이드 개발자 블로그'를 통해 SMS 및 통화 기록에 대한 권한을 요청하는 앱을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수 주 내에 삭제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이번 조치에 대해 구글은 "민감한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와 권한을 매우 중대한 사안으로 여긴다"라며 "사용자가 선호하는 전화 앱이나 문자 앱을 선택할 수 있도록 고안됐지만, 동일한 수준의 액세스가 필요 없는 경험을 제공할 때도 빈번하게 사용되어 온 SMS 및 통화 기록 권한에 대해선 더욱 신중하게 접근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미 구글은 지난해 10월 SMS 및 통화 기록에 대해 개발자의 접근을 제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치는 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