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교육

'유튜브 교실'로 출근하는 크리에이터 선생님들

요즘엔 어디를 가도 유튜브 대세론을 접한다. 아이들은 유튜브로 검색을 하고 세상을 배운다. 유튜브는 이제 단순히 재미있는 영상들뿐만 아니라 각종 지식과 노하우를 나누고 공유하는 교실로 새롭게 자리잡고 있다. 교실에는 선생님도 있는 법. 유튜브에서 활약하는, 혹은 유튜브를 활용하는 선생님들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국내에서도 유튜브를 통해 배움의 창을 넓혀주는 '선생님'들이 많다. 교실 밖에서 이미 선생님처럼 활동하고 있는 크리에이터들도 있고, 실제 교육 현장에서 유튜브를 잘 활용하고 있는 선생님들도 있다. 8월16일 오전 구글 캠퍼스 서울에서는 '유튜브로 가르친다, 유선생님'을 주제로 크리에이터 에그박사, 라이브 아카데미, 아꿈선 초등 3분과학, 그리고 정미애 교사를 초청했다. 에그박사 살아있는 신비한 생물과 재미있고 유익한 자연이야기를 전하는 유튜브 채널 '에그박사'는 미취학 아동들에겐 이미 과학선생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