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기업 비즈니스, 보안, 네트워크, 기업용 소프트웨어

arrow_downward최신기사

에임

자산관리 플랫폼 '에임' 누적 사용자 40만 돌파

핀테크 자산관리 플랫폼 에임이 지난 2월15일 기준, 누적 사용자 수 40만명을 돌파했다. 지난 2018년 1월, 유료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3년만이다. 누적 관리자산도 지난 1월 1천억원을 기록한 데 이어 한달 사이 1천500억원을 넘어섰다. 에임은 사용자가 재무 상황과 자산관리 목표, 기간 등을 입력하면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맞춤형 자산 포트폴리오를 제시하는 자산관리 서비스다. 사용자가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전문가 조언을 더해 77개국 1만2700여 개 글로벌 자산에 분산투자 한다. 리스크를 최소화 하기 위해 자산 가치 하락을 10% 내외로 방어해 수익 안정성을 유지한다. 10분 내에 자산관리를 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현재 에임의 재계약률은 91%에 이른다. 에임은 앞으로 편리성을 강화해 꾸준한 신규 사용자 확보와 기존 고객의 충성도를...

AIM

에임, 관리 자산 1천억 넘어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에임의 총 관리 자산이 1천억원을 돌파했다. 2018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2년여만이다. 에임은 사용자가 간단히 재무 상황과 투자 목표, 기간 등을 입력하면 인공지능이 알아서 맞춤형 자산 포트폴리오를 제시하는 앱 서비스다. 여기에 전문가의 조언이 더해 단 10분이면 투자할 수 있다. 최소 300만원으로 77개국 1만2700여개 글로벌 자산에 분산투자 할 수 있다. 2019년 12월4일 기준 에임을 통해 맞춤형 자문을 받은 사람은 25만3580명, 재계약을 진행하는 고객 비중은 91%에 이른다.   에임 측은 "월가 상위 1% 투자기관의 투자 철학과 노하우를 구현해 제공하고 있다"라며 "위기 감지 시 달러나 금 등의 안전자산 투자 비중을 늘리는 전문적인 관리(리밸런싱)가 이뤄진다. 실제 코스피 지수가 20% 하락한...

멀티 에임

맞춤형 자산관리 앱 AIM "관리금액 연내 1천억 돌파 코앞"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 에임(AIM)이 관리자산 350억원을 돌파했다. 지난해 9월 100억, 올해 4월 200억 달성에 이어 단 3개월 만에 이룬 성과다. 이외에도 고객 니즈를 적극 반영한 서비스 확장을 통해 연말까지 관리자산 1천억원 달성을 예상하고 있다. 에임은 '더 나은 내일을 목표로 열심히 살아가는 우리 모두를 위한 자산관리'라는 비전에 따라 설립된 자산관리 스타트업이다. 글로벌 상위 1% 투자기관의 철학과 노하우를 모바일 앱 서비스로 구현해 제공한다. 에임 측은 "독보적인 위기관리 전문성과 직관적인 앱 사용성을 앞세워 8만 명 이상의 사용자에게 맞춤형 자산배분을 제공하고 있다"라며 "올 상반기 코스피 지수 대비 10%~15% 이상 초과수익을 제공했다. 매월 추가계약은 2배 이상 증가하고 있으며, 전체 고객의 90% 이상 재계약을 진행할 만큼 높은...

ai

[현장] 구글 캠퍼스 졸업 스타트업 6곳, 어떻게 컸나

‘구글 캠퍼스 서울’이 2017년 상반기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 졸업사를 배출했다. 총 6곳의 스타트업 입주사들이 그동안의 성과와 데모를 보여주는 ‘2017 캠퍼스 레지던시 쇼케이스’가 11월22일 구글 캠퍼스 서울에서 열렸다. ‘캠퍼스 입주 프로그램’은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돕는 맞춤형 프로그램이다. 올해 5월 ▲고미랩스(반려동물 케어 플랫폼) ▲래블업 (머신러닝 플랫폼 및 솔루션 서비스) ▲로지스팟(IT 솔루션 기반 3PL 서비스)  ▲어메이저(글로벌 동영상 콘테스트 플랫폼) ▲에임(핀테크 자산관리 서비스) ▲프라젠(AR 디스플레이 디바이스) 등 총 6곳의 스타트업이 이곳에 입주했다. 6개월 동안 이들은 어떤 모습으로 성장했을까. 반려동물을 위한 플랫폼, '고미' https://youtu.be/rttOk9_gbw4 고미랩스는 인공지능(AI)기반 반려동물 케어 플랫폼 '고미'를 개발하고 있다. '고미볼'은 반려동물의 분리불안증을 줄이기 위해 만들어진 장난감으로 자율주행과 상호작용, 맞춤놀이 기능을 보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