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테크핀

arrow_downward최신기사

브라질

왓츠앱페이, 브라질에서 출시하자마자 제동 걸려

페이스북의 자회사인 왓츠앱의 핀테크 서비스 '왓츠앱페이'가 첫 공식 출시국인 브라질에서 출시하자마자 제동이 걸렸다.  6월 24일(현지시간) <테크크런치>는 최근 브라질에서 공식 서비스에 돌입한 왓츠앱페이가 현지 은행들의 보류 요청에 따라 서비스가 사실상 중단됐다고 전했다. 왓츠앱페이는 모바일 메신저 분야의 원조격인 왓츠앱이 페이스북에 인수된 이후 이용자 규모를 기반으로 결제와 송금 등을 간편하게 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주목받았다. 2년 전 인도에서 처음 시범 서비스를 진행했고, 이후 멕시코와 브라질 등에서도 진출을 타진해왔다. 그러다 처음 브라질에서 공식 출시를 진행했으나 현지 은행들의 반발에 따라 다시 길이 막혔다. 브라질 중앙은행은 왓츠앱페이가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칠 지에 대한 사전평가가 이뤄져야한다는 입장이다. 현지 은행들은 비자와 마스터카드에 왓츠앱페이를 통한 정산 요청을 보류해줄 것을...

왓츠앱

페이스북, '왓츠앱 페이' 서비스 브라질 진출

페이스북이 모바일 메신저 왓츠앱을 통한 핀테크 사업을 확장한다. 6월 15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 등에 따르면 왓츠앱은 브라질에서 왓츠앱페이 서비스를 처음 선보였다. 보도에 따르면 페이스북이 지난해 선보인 페이스북페이와 연계한 방식으로 제공되며, 송금과 결제를 지원한다. 일반 소비자는 무료로 쓸 수 있고, 판매자에게 받는 결제 수수료는 3.99%이다. 6자리 비밀번호(PIN)를 이용하고, 비자나 마스터카드 등을 등록해 이용할 수 있다. 또 서비스 제공을 위해 방코도브라질, 누방크, 시크레디 등 현지 은행과, 결제 정산 사업자인 시엘로와 협약을 체결했다. 왓츠앱은 스마트폰 대중화가 시작된 초기에 등장한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로, 카카오톡이나 라인보다도 훨씬 앞선 시기에 등장해 문자메시지의 존재감을 약화시킨 1등 주자이다. 2014년 페이스북이 190억달러라는 큰 금액에 인수하며 화제가 됐고, 이후 페이스북은 모바일 시장...

보안

왓츠앱에서 전화번호 유출 위험 지적 "구글링 그대로 노출"

모바일 메신저 '왓츠앱'(WhatsApp)을 통해 개인 전화번호가 구글 검색에 노출될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6월 8일(현지시간) <폰아레나>는 보안 전문매체 <쓰렛포스트>를 인용해 이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용자가 특정 기능(Click to Chat)을 이용할 경우 전화번호가 평문으로 노출되며, 이때 노출된 연락처가 구글 등의 검색 결과에 그대로 나타난다는 지적이다. 즉, URL 링크 형태로 곧장 대화 상대와 연결되는 이 기능을 통해 URL 링크 속에 전화번호가 그대로 나타나며 이를 구글링을 통해 볼 수 있다는 설명이다. 정보를 자동수집하는 스팸봇이 이를 발견할 경우 원치 않는 메시지를 받게 될 수도 있다. 이에 대해 왓츠앱은 관련 지적에 대해 감사를 표하며 관련 조치를 취하겠다고 답변했다. 또 왓츠앱 내 차단 기능 등을 통해...

광고

"페이스북, 왓츠앱에 광고 붙일 계획 여전히 있다"

페이스북이 자회사인 모바일 메신저 서비스 '왓츠앱'에 광고를 추가하려는 계획을 포기하지 않고 있다고 4월 24일(현지시간) <엔가젯>이 <디인포메이션>을 인용해 보도했다. 앞서 <월스트리트저널>은 지난 1월 페이스북이 왓츠앱에 광고 기능을 결합할 계획을 갖고 있다고 보도했고, 이에 대해 페이스북은 보류된 사안이라고 밝힌 바 있다. <엔가젯>의 후속 취재에 대해 페이스북은 "광고 기능은 왓츠앱에 있어 장기적 관점에서 (좋은)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디인포메이션>은 페이스북이 암호화된 메신저인 왓츠앱에 어떻게 맞춤형 광고를 집행할 수 있는지에 대해, 우선 페이스북과 연동된 전화번호를 통해 확인된 왓츠앱 계정에, 페이스북에서 수집해 파악한 해당 이용자 성향을 바탕으로 광고를 보여주는 시나리오를 공유했다. 페이스북은 회사 내부 임원들을 대상으로 이를 시험한 결과 효과적으로 작동한다는 것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리브라

페이스북 페이, 리브라와 다른 점은

페이스북은 암호화폐 프로젝트 ‘리브라’ 멤버로 참여하고 있습니다. 리브라 프로젝트의 목적은 전세계 사람들이 저렴한 수수료로 송금할 수 있는 암호화폐를 발행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리브라 협회의 결제 부문 파트너가 이탈하고, 미국 상하원 의원들이 리브라의 위험성을 강조하는 등 갈 길이 순탄치 않아 보입니다. 11월12일 페이스북이 새로운 결제 서비스 ‘페이스북 페이’를 출시했다 밝혀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는데요. 그렇다면 페이스북 페이는 무엇이고, 리브라와 어떤 점이 다를까요? 페이스북 페이 어디에, 어떻게 쓰나? 페이스북 페이는 페이스북과 페이스북 메신저 내에서 돈을 송금하고 결제를 할 수 있도록 해주는 서비스입니다. 현재는 미국에서만 사용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페이스북은 추후 페이스북 페이를 이용할 수 있는 지역을 확대하고 페이스북이 운영 중인 인스타그램과 왓츠앱에서도 이용할 수...

SNS

올해 들어 5번째...인스타그램 '또' 오류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왓츠앱 등 글로벌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대규모 정전사태가 일어나 전세계 이용자들이 불편을 호소했다. 특히 인스타그램은 올해 들어 다섯 번째. 다운디텍터닷컴에 따르면 인스타그램은 미국 동부기준 오전 8시45분께부터 뉴스피드에 새로운 게시물이 표시되지 않고, 검색이 이루어지지 않는 등 각종 오류가 발생했다. 페이스북은 오전 8시4분부터, 왓츠앱은 오전 9시58분부터 이러한 문제가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이에 인스타그램은 트위터 공식 계정을 통해 일부 사용자가 사진, 동영상 및 기타 파일을 게시 또는 전송하는 데 문제가 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가능한 한 빨리 복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불편을 끼쳐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페이스북, 왓츠앱도 이 같은 입장을 트위터를 통해 밝혔다. 정전 사태가 발생한 원인에 대해서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10대

페이스북은 '메신저'에 걸었다

그간 페이스북은 디지털 광장(digital town hall)에 가까웠다. 수많은 사람들이 페이스북에 모였다. 이곳에서 사람들은 아는 사람을 만나고, 때로 전혀 모르는 사람과 친구를 맺었다. 디지털 광장은 국경도, 물리적인 제약도 없었다. 페이스북은 연결을 동력 삼아 커지고, 커지고, 더 커졌다. 그랬던 페이스북이 디지털 광장에서 디지털 거실(digital living room)로의 전환을 선언했다. 놀랄 만한 변화다. 지난달 3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너제이에서 열린 페이스북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 ‘F8’에서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CEO는 “지난 15년 간 우리는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디지털 광장으로 만들어왔다. 인터넷으로 전세계가 연결됐고, 국경을 넘어 새로운 형태의 커뮤니티가 형성됐으며 글로벌 크리에이터와 기업이 탄생했다"라며 "그러나 우리의 세계가 확장되면서 새로운 도전에 직면했다. 사람들은 소규모 그룹, 친한 이들과 교류하는 것을...

먹통

페북이 또... 왓츠앱・인스타그램까지 먹통

페이스북·인스타그램·왓츠앱이 2시간여 동안 먹통이 됐다. 지난달에 이어 또다. <더버지>는 4월14일(현지시간) 미 동부 표준시 기준 오전 6시30분부터 오전 9시까지 페이스북·인스타그램·왓츠앱 등에서 뉴스피드 새로고침이 작동하지 않고 메신저 앱에서 메시지도 전송되지 않는 등 접속오류 현상이 나타났다. 인터넷 서비스 모니터링 사이트인 다운디텍터닷컴에 따르면 이번 사태는 미국, 유럽, 아시아 등 세계 각국에서 발생했으며 특히 필리핀 지역에 피해가 집중된 것으로 보인다. 페이스북 측은 "일부 사용자가 앱 접속에 어려움을 겪었다"라며 "이후 문제를 해결했다. 불편을 끼쳐 죄송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나 이번 먹통 사태에 대한 구체적인 설명은 내놓지 않았다. 지난달 14일 페이스북과 자회사 인스타그램, 왓츠앱 등은 전세계적인 접속오류를 일으킨 바 있다. 당시 페이스북은 서버 구성 변경으로 인해 이러한 문제가...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먹통 원인은 서버 설정 변경...광고주는 울화통

페이스북이 최근 발생한 서비스 장애에 대해 '서버 설정 변경(server configuration change)'이 원인이었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한국 시간으로 3월15일 새벽 1시 자사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사고 원인을 밝히고 문제를 해결했다며 공식적으로 사과했다. 페이스북은 "어제, 당사의 서버 구성 변경으로 인해 연쇄적인 문제가 발생했고 그 결과로 상당수의 이용자들이 당사의 앱과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어려움을 겪었다"라며 "지난 몇 시간에 걸쳐 해당 이슈가 해결되어 현재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복구됐고, 불편하게 한 부분에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하며, 인내심을 가지고 기다려주셔서 감사하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페이스북과 자회사 인스타그램은 한국 시간으로 14일 새벽부터 먹통 현상을 보였다. 인스타그램에서는 게시물이 표시되지 않고, 새 게시물 게시, 다이렉트 메시지, ‘스토리’ 기능을 사용할 수 없는 문제가 발생했다....

EU

'개인정보보호' 문단속 나선 글로벌 기업들

글로벌 기업들이 연일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새 정책들을 쏟아내고 있다. 유럽 개인정보 보호법(GDPR) 발효를 앞둔 대비 작업을 꾸준히 해온 그들이지만, 페이스북 개인정보 유출 사태는 새로운 개인정보 보호 정책을 앞당기는 촉매제 가 됐다. GDPR이란 유럽연합(EU)에서 1995년부터 운영돼 온 유럽연합 정보보호법을 대폭 강화한 규정으로, 오는 5월25일부터 발효된다. EU 회원국 기업뿐 아니라 EU 내에서 사업을 하며 유럽 시민들의 개인정보를 다루는 해외 기업도 적용대상이다. 어떻게 변하려 하는지, 개인 정보 보호에 실효성 있는 정책이 될 수 있을지 최근 발표한 이슈를 살펴보자. 가장 많은 몸부림 페이스북 이번 변화의 '주범'이다. 페이스북은 페이스북이 서드파티 앱에 제공하는 데이터를 관리하는 방식에 변화를 줬다. 서드파티 앱이란 기본앱 혹은 제조사가 제공하는 앱이 아닌 제3자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