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랫폼

저작권과 열린 문화, CCL, 인터넷과 웹서비스

arrow_downward최신기사

라이브 스트리밍

유튜브, 생방송에도 자동 자막 달아준다

유튜브가 라이브 스트리밍에서 실시간 자동 자막을 지원한다. 청각장애인과 같이 자막을 필요로 하는 시청자는 물론, 소리 없이 화면으로만 시청하는 시청자에게 유용할 전망이다. 유튜브는 2월26일(현지시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이같은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유튜브는 콘텐츠 제작자들은 더 쉽게 라이브 방송을 이용하고, 시청자들은 좀 더 상호작용하며 참여할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 자동자막(LASR, Live automatic speech recognition)은 영어에 한해 먼저 서비스가 시작된다. 유튜브는 해당 기술이 업계 표준에 근접한 오류율과 대기 시간을 가졌다고 소개했다. 실시간 자동자막 기능은 몇 주 안에 공개하고 앞으로 적용되는 언어군을 넓혀가겠다고 밝혔다. 유튜브는 2009년부터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한 자동 자막 기능을 제공해오고 있다. 하지만 생방송에 자동 자막이 적용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엔가젯>에 의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