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배터리게이트

사람들은 왜 '국내 1호 애플스토어'에 줄을 섰을까

"5, 4, 3, 2, 1...가즈아!" 오전 10시, 애플스토어의 문이 열리자 가로수를 따라 길게 늘어섰던 사람들이 환호성을 질렀다. 전체면적 1297㎡(약 392평) 규모의 매장 내부는 금세 인파로 가득 찼다. 영하 16도의 날씨에도 전국 각지에서 사람들이 몰렸다. 밤을 새워서 기다린 사람도 있다. 국내 첫 애플스토어 개장일의 풍경이다. 매장 앞에 밤새 줄을 서서 제품을 구매하는 모습은 이제 쉽게 찾아볼 수 없는 풍경이다. 최신 기기가 나와도 통신사에서 제공하는 선착순 혜택 범위 안에서만 줄이 만들어졌다. 이번 애플스토어 개장일에는 별다른 선착순 혜택도 없었다. 새로 나온 제품이 있던 것도 아니다. 단지 오픈 기념 티셔츠가 제공됐을 뿐이다.   이유는 애플스토어가 갖는 상징성 애플스토어 국내 1호점 '애플 가로수길'이 1월27일 정식으로...

애플

[가보니] 국내 첫 애플스토어 '애플 가로수길'

국내 첫 애플스토어가 베일을 벗었다. '애플 가로수길'은 가로수길이라는 장소의 특성을 반영해 독특한 외관을 보여주지만, 서비스 면에서는 해외의 애플스토어들과 차별 없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애플 제품을 체험·구매할 수 있으며 제품 사용법을 교육받을 수 있다. 또 하드웨어 수리를 받을 수도 있다. 해외 애플스토어처럼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애플스토어는 단순히 제품을 구매하는 공간이 아닌 애플 브랜드를 경험하는 공간인 셈이다.   자연스럽게 발길을 유도하는 설계 애플은 1월25일 미디어를 대상으로 한 '애플 가로수길 프리뷰' 행사를 열고 27일 정식으로 열릴 애플 가로수길 내부를 공개했다.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자리잡은 애플 가로수길은 전면이 약 7.6m 높이의 유리 파사드로 설계됐다. 건물 내부에는 문 양옆으로 가로수길을 반영하는 길쭉한 나무가 늘어서 있다. 유리를...

스티브 잡스

국내 첫 애플스토어, 1월27일 오픈

한국에도 애플스토어가 곧 열린다. 애플코리아는 국내 첫 애플스토어를 서울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1월27일 개장한다고 17일 밝혔다. 매장의 정식 명칭은 '애플 가로수길'이다. 애플스토어는 애플에서 직접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이다. 애플 제품을 체험·구매할 수 있으며 제품 사용법을 교육받을 수 있다. 애플스토어가 국내에 들어오면서 기대를 모으는 부분은 제품 서비스다. 애플스토어에는 기기 수리를 담당하는 '지니어스바'가 마련돼 있다. 애플에서 직접 운영하는 만큼 보다 체계적인 사후 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국내 애플 제품 사용자는 애플코리아와 계약을 맺은 공인 서비스 센터를 통해 제품 수리를 받을 수 있었다. 외부 위탁 방식의 특성상 소비자에게 불편이 가중될 수밖에 없었다. 애플 가로수길은 해외의 다른 애플스토어처럼 다양한 행사를 연다. ▲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