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arrow_downward최신기사

HBO

[C+] 넷플릭스, 소프트뱅크 손잡고 9월 일본 진출

C+’는 국내외 디지털 문화 콘텐츠 관련 소식을 추려 매주 전해드리는 꼭지입니다. 굵직한 소식부터 작은 이야기까지, 콘텐츠 관련 소식들을 한눈에 보시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넷플릭스, 소프트뱅크 손잡고 9월 일본 진출 넷플릭스가 소프트뱅크와 손잡고 오는 9월 일본에서 월 정액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버라이어티>가 8월23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소프트뱅크는 가입자 3700만명을 보유한 일본의 이동통신사다. 소프트뱅크 이용자들은 소프트뱅크 소매점이나 웹사이트, 콜센터 등을 통해 동영상 서비스 가입을 할 수 있으며 서비스 사용료는 소프트뱅크 이동통신비와 함께 지불할 수 있다. 이용료는 기본 650엔부터 1450엔까지로 우리돈 6400원~1만4천원 정도다. 첫 달은 무료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넷플릭스는 일본 후지TV 등과 콘텐츠 계약을 맺은 바 있다. 넷플릭스는 콘텐츠...

HBO

HBO나우, 크롬캐스트로 즐긴다

미국 최대 케이블 방송사인 HBO의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가 구글의 OTT 스틱 '크롬캐스트'에 들어간다. 구글은 공식 블로그를 통해 크롬캐스트를 위한 HBO나우 안드로이드 앱과 iOS 앱을 선보인다고 8월6일(현지시각) 밝혔다. HBO는 지난 4월 자체 스트리밍 서비스 ‘HBO나우’를 공개했다. HBO나우는 한 달에 14.99달러를 내면 HBO의 콘텐츠를 HBO 케이블 가입 없이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는 서비스다. HBO가 지난 2011년 출시한 스트리밍 서비스 ‘HBO고'가 HBO 케이블을 가입해야 이용할 수 있었던 것과 달리 HBO 케이블과는 별도로 운영되는 게 특징이었다. HBO나우는 초기에는 애플TV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지만 점점 플랫폼을 확장시켜 나가는 중이다. 현재 안드로이드폰과 태블릿, 아마존 파이어 태블릿, 크롬캐스트를 통해서 HBO나우 콘텐츠를 볼 수 있다.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HBO나우는 아마존 파이어TV를...

아마존

아마존, ‘3D 스마트폰’ 6월 공개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태블릿과 셋톱박스에 이어 스마트폰도 내놓을 예정이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아마존이 오는 6월에 자체 제작 스마트폰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4월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소식통을 인용해 아마존이 최근 몇 주 전부터 샌프란시스코와 시애틀에서 개발자를 대상으로 시제품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아마존은 계획대로라면 이 스마트폰을 6월 말에 선보이고, 연말 쇼핑 시즌이 다가오기 전인 9월 말께 시장에 내놓는다. 보도에 따르면 이 제품은 별도의 3D 안경 없이 3D 영상을 볼 수 있는 디스플레이를 갖출 예정이다. 스마트폰 앞면에 사용자 눈 속 망막의 움직임을 추적할 수 있는 카메라 센서 4개를 달아 일부 이미지를 홀로그램과 비슷한 3D로 보이게 만든다. 사용자가 얼굴을 스마트폰에 가까이 대면 자동으로 화면을 확대해주는 기술도 들어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