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

arrow_downward최신기사

3D스캐너

사물 더듬는 3D 눈, 인텔 ‘리얼센스’

인텔이 3D 카메라 기술 ‘리얼센스’를 기술 전반에 확장하려 노력 중이다. 미국에서 현지시각으로 지난 8월18일 열린 인텔의 개발자 행사 ‘인텔개발자포럼(IDF) 15’에서 리얼센스를 중심에 둔 다양한 기술이 등장해 참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리얼센스는 인텔의 ‘인지컴퓨팅(Perceptual computing)’ 기술 중 하나다. 3차원 공간을 인식할 수 있도록 하는 3개의 카메라가 핵심이다. 사물의 굴곡이나 주변 환경의 깊이감을 분석할 수 있도록 깊이 센서도 적용됐다. IDF15에서는 리얼센스 기술이 적용된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이 등장했다. 자판기부터 드론, 태블릿 PC 등 분야를 가리지 않는다. 영화에서만 보던 사람을 알아보는 컴퓨팅 기술이 생활 영역으로 바짝 다가왔다. 보폭 넓히는 ‘리얼센스’, 삶 속으로 원래 리얼센스는 노트북이나 데스크톱에서 쓰는 웹캠을 대체하는 기술 정도로만 인식돼 왔다. 이번 IDF15를 기점으로...

amd

[동상e몽] '잉여기술' 립모션에서 미래를 엿보다

처음 보면 마냥 신기하다. 잠깐 써보면 팔이 아프다. 그리고 잠시 후 드는 생각. "이걸 어디에 써?" 손짓으로 PC를 조작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동작인식 장치 '립모션(Leap Motion)' 얘기다. 립모션은 PC에 USB로 연결하는 장치다. 립모션 위에서 손바닥이나 손가락을 움직여 PC를 조작할 수 있다. 자연스럽게 공상과학 영화의 한 장면이 떠오른다. 손을 현란하게 움직여 범인의 사진과 동영상을 허공에서 주무르듯 움직였던 톰 크루즈의 '마이너리티 리포트' 말이다. 적외선 이용한 동작인식 장치 립모션을 먼저 자세히 살펴보자. 립모션은 어른 손가락 2개를 붙여놓은 크기로 PC와 USB로 연결하는 장치다. 모니터 앞에 두고, 립모션 위에서 손을 움직여 PC를 조작할 수 있다. 응용프로그램(앱) 사이를 오가거나 웹페이지를 밑으로 스크롤할 수도 있다. 마우스 대신 손가락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