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라이프

디지털 기기, 게임, IT 정책

arrow_downward최신기사

AMOLED

갤럭시 언팩 2019 행사에 담긴 숨은 메시지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행사를 열고 새 스마트폰들을 쏟아냈다. 특히 2월 행사는 삼성전자의 스마트폰 기술을 이끄는 갤럭시 S 시리즈가 공개되기 때문에 가장 큰 관심을 받는 자리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갤럭시 S의 10번째 제품인 갤럭시S10을 비롯해 여러가지 제품을 함께 발표했다. 여전히 주인공은 갤럭시S10다. 하지만 이번 행사에는 제품 그 자체보다 라인업에 흥미로운 볼거리가 숨어 있다. 세상의 관심은 ‘갤럭시 폴드’에 쏠렸다. 오랫동안 소문으로 돌았던 ‘접는’ 스마트폰이다. 접었을 때 화면 크기는 21:9 비율의 4.6인치인데 펼치면 4.2:3 비율의 7.3인치로 커진다. 삼성전자가 지난 2011년부터 전시회에서 시제품으로 선보였던 휘는 디스플레이가 상용화 단계로 접어든 것이다. 갤럭시 폴드, 큰 화면과 휴대성 딜레마를 풀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화면이 ‘휘는’ 것이 아니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