퓨처

arrow_downward최신기사

3D 프린팅 총기 도면

"3D프린팅 총 도면 인터넷 공개는 표현의 자유"

“3D프린팅 총 설계도를 인터넷에 올리지 말라는 규제는 위헌이다." 5월6일은 3D프린팅 업계가 기념할 만한 날이다. 2012년 말 코디 윌슨이라는 발명가는 세계 최초로 3D프린터로 총을 출력할 수 있는 도면을 만들어 인터넷에 공개했다. 얼마 뒤 그는 미국 국무부에서 편지 한 통을 받았다. 인터넷에 올린 3D프린팅 총 도면을 지우라는 얘기였다. 만약 삭제 요구에 응하지 않으면 기소당할 수 있다는 얘기도 적혀 있었다. 2013년 5월6일이었다. 코디 윌슨은 미 국무부에 정면으로 부딪히기로 마음먹었다. 그가 꾸린 오픈소스 총기 도면 공유 단체 디펜스디스트리뷰티드(DD)는 2015년 5월6일 국무부와 존 케리 국무부장관 등을 상대로 소송을 걸었다. <포브스>, <워싱턴포스트> 등 외신이 5월6일(현지시각) 보도한 내용이다. 3D프린팅 총기 도면은 무기인가, 프로그램인가 DD는 고소장에서 국무부 산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