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테인먼트

arrow_downward최신기사

PS4

콘솔로 눈 돌리는 국내 게임사...“글로벌 정조준”

4.3%. 국내 게임 시장에서 콘솔 게임이 차지하는 비중이다. 한국 게임 시장은 PC로 시작해 모바일로 옮겨가는 추세다. 예전부터 콘솔은 약세였다. 지난해 12월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발행한 '2019 대한민국 게임백서'에 따르면 2018년 국내 게임 제작 및 배급업 총매출액은 12조3천억원으로 이 중 모바일 게임이 6조5천억원, PC게임이 5조원으로 각각 53.7, 40.5%로 전체 게임 시장의 94% 이상을 차지했다. 이런 가운데 최근 국내 게임사들이 콘솔 게임으로 눈을 돌리기 시작했다. 이유는 하나다. 글로벌 공략이다. 콘솔 게임 개발 뛰어든 게임사들 늘어 3월5일 현재 콘솔 게임을 서비스 중이거나 개발 중인 국내 게임 개발사는 넥슨, 엔씨소프트, 펄어비스, 크래프톤, 라인게임즈, 시프트업, 넥스트스테이지 등이다. 넥슨은 PC와 X박스 이용자 간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하는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MS

차세대 'X박스 시리즈 X', 지금보다 GPU 성능 8배

차세대 콘솔 게임기 'X박스 시리즈 X'에 대한 새로운 정보가 공개됐다. 마이크로소프트는 2월24일(현지시간) X박스 공식 블로그를 통해 'X박스 시리즈 X' 관련 추가 정보를 공유했다. 이에 따르면 X박스 시리즈 X는 현재 'X박스 원'의 8배에 달하는 12테라플롭 GPU 성능을 갖출 예정이다. 지금 콘솔을 훌쩍 뛰어넘는 성능이다. 필 스펜서 마이크로소프트 게임 총괄 부사장은 “증폭되는 창의성, 새로운 게임 서비스, 클라우드 스트리밍 기술 발전 등으로 인해 게임 산업이 새로운 미래로 도약하는 가운데 차세대 콘솔 등장만큼 고무적인 일은 없을 것”이라며 “많은 이가 차세대 콘솔이 그래픽 파워 및 처리 속도에서 새로운 기준을 세울 것을 기대하는 만큼 Xbox 시리즈 X는 역대 가장 빠르고 강력한 콘솔이다”라고 말했다. 현세대 콘솔의 8배에...

MS

SKT-MS, X박스 개발자 행사 개최...게임 사업 협력 확대

SK텔레콤과 마이크로소프트가 국내 첫 X박스 개발자 행사를 열었다. 양사는 지난해 10월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프로젝트 엑스클라우드' 시범 서비스 협력에 이어 게임 개발 등으로 협력 분야를 넓힌다. SKT는 1월15일 서울 종로구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열린 'X박스 개발자 행사(Xbox Discovery Day)'를 후원하고 국내 게임 개발자를 대상으로 게임 사업 제휴 모델 및 계획 등을 설명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전진수 SKT 5GX서비스사업본부장 겸 클라우드 게임 사업담당은 향후 게임 개발을 위해 양사 간 공동 투자를 확대하고, 게임 개발사 지원을 위한 다양한 마케팅 방안 등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X박스 개발자 행사는 X박스 게임 개발자 및 게임 산업 관계자들을 위한 세미나로,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열렸다....

X박스

[해보니]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넥슨의 부스터 될까

국내 대표 게임 업체 중 하나인 넥슨에 성장 동력을 되찾아야 한다는 숙제가 떨어졌다. 현재 시점에선 만만치 않은 숙제처럼 보인다. 오랜 기간 캐시카우 역할을 하던 '던전앤파이터'는 주력 시장인 중국에서 인기가 한풀 꺾이면서 매출이 빠지고 있고, 9년이라는 시간을 들여 개발한 '페리아 연대기'를 비롯해 여러 게임 프로젝트가 중도하차했다. 넥슨은 지난 12월18일 10년을 내다보고 개발했다고 강조해온  '야생의 땅: 듀랑고' 서비스를 종료했다. 이런 가운데 넥슨이 분위가 반전 카드로 꺼내든 것이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넥슨의 첫 글로벌 멀티 플랫폼 프로젝트다. PC 온라인 게임이었던 전작과 달리 전세계 콘솔과 PC 이용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지금은 마이크로소프트와 손을 잡고 X박스와 PC 이용자들이 같이 게임을 즐길 수...

X박스

미니PC 닮은 'X박스 시리즈 X'…클라우드 게임도 지원

마이크로소프트(MS)가 차세대 게임 콘솔 이름을 'X박스 시리즈X'로 정했다. 지난 6월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X박스 E3 2019 브리핑'을 통해 '프로젝트 스칼렛'이라는 프로젝트로 먼저 공개된 바 있는 차세대 X박스는 2020년 홀리데이 시즌 출시 예정이다. AMD '젠2' 아키텍처 CPU와 '라데온 RDNA' 아키텍처 GPU, 그리고 GDDR6 메모리와 차세대 SSD를 갖추는 X박스 시리즈X는 직전 'X박스 원X' 대비 4배 향상된 연산처리 성능을 기대할 수 있다. 12월12일(현지시간) 공개된 동영상을 보면 새 X박스는 직육면체 디자인의 소형 PC를 닮은 형태다. 세워 사용하거나 눕힐 수 있는 직육면체 형태는 효율적인 발열 시스템과 연관된다. SSD는 전면 아래쪽에 위치하고 원형의 그린라이트는 통풍구 속에 자리한다. 필 스펜서 마이크로소프트 게임 총괄 부사장은 "정숙성은 몰입형 게임...

X박스

넥슨,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글로벌 비공개 테스트 시작

넥슨이 '카트라이더: 드리프트'의 첫 글로벌 비공개 시범 테스트를 시작했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PC 온라인 게임이었던 전작과 달리 전세계 콘솔과 PC 이용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이번 테스트는 사전 테스터 모집에 선발된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일부 국가를 제외한 아시아, 북미, 유럽 등 글로벌 전역에서 PC와 X박스 버전으로 12월9일 오전 10시까지 진행한다. 아이템전 및 스피드전 2개 모드를 자동 매치와 커스텀 매치로 즐길 수 있으며, 자신의 최고 주행 기록을 경신하는 타임어택 모드를 체험할 수 있다. 바퀴, 부스터 등 세분화된 부위별로 카트의 외형을 변경하는 커스텀 기능도 제공한다. 특히, PC와 X박스 이용자 간 크로스 플레이를 지원해 글로벌 자동 매치로 서로 다른 플랫폼의 전세계 이용자들과 게임을...

X019

넥슨, '카트라이더' 후속작 공개...PC·콘솔 함께 즐긴다

넥슨이 국민 게임 '카트라이더' 후속작을 공개했다. PC 온라인 게임이었던 전작과 달리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전세계 콘솔과 PC 이용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글로벌 크로스 플레이 지원은 국내 게임으로는 처음이다. 넥슨은 11월14일(현지시간)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를 영국 런던에서 진행 중인 마이크로소프트 X박스 팬 페스티벌 'X019'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카트라이더: 드리프트'는 지난 15년간 아시아권에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카트라이더'에 기반한 캐주얼 레이싱 게임이다. 최근 국내에서는 '보는 게임' 열풍으로 인기 역주행을 하기도 했다. 넥슨은 이번 게임을 자사 첫 글로벌 멀티 플랫폼 프로젝트라고 소개했다. 콘솔과 PC로 시작해 다양한 플랫폼을 자유롭게 넘나들며 전세계 이용자가 하나의 세상에서 게임을 즐기는 폭넓은 크로스 플레이를 지향하고 이에 도전하는 프로젝트라는 설명이다. 추후에는...

E3

MS, 차세대 X박스 '프로젝트 스칼렛' 공개

마이크로소프트의 차세대 X박스가 2020년 연말에 출시된다. 마이크로소프트가 6월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X박스 E3 2019 브리핑'을 열고 차세대 콘솔 게임기 '프로젝트 스칼렛'을 비롯해 60여 개 신규 타이틀, 신규 게임 구독 서비스 플랜 'X박스 게임패스 얼티밋' 등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프로젝트 스칼렛은 기존 'X박스 원 X'보다 4배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맞춤형으로 설계된 프로세서 AMD 젠2와 라데온 RDNA 아키텍처 등을 탑재했다. 이러한 사양을 바탕으로 프로젝트 스칼렛은 최대 8K 고해상도, 120fps 게임을 지원한다. 또 하드웨어 가속 레이트레이싱과 가변 리프레시 레이트를 제공한다. 레이트레이싱은 현실과 같은 광원 효과를 나타내기 위해 만들어진 기법으로, 현실감 있게 빛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재현한다. 또 고대역폭 GDDR6 메모리 및 차세대 SSD를 갖췄다....

X박스

게임기도 ‘디지털 웰빙’…‘X박스’, 자녀 관리 기능 업데이트

‘X박스’에 부모가 자녀를 관리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됐다. 게임 플레이 시간과 구매 한도를 설정하고 콘텐츠 필터를 통해 자녀의 나이에 맞는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도록 접근 권한을 부여하는 식이다. 최근 디지털 중독이 사회 문제로 떠오르면서 스마트폰, SNS 업체들이 ‘디지털 웰빙’ 기능을 마련하고 있는데, 이런 움직임이 게임기에도 번지는 모양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12월10일 X박스에 새로운 패밀리 세팅 기능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패밀리 세팅 기능에 대해 “모든 가족 구성원들이 가치 있는 게임 경험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는 기능으로, 마이크로소프트는 가족들이 갖는 독특한 특징과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패밀리 세팅을 혁신하는 노력을 지난 수년간 지속해 오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패밀리 세팅 업데이트의 특징은 부모와 자녀 계정 간의 연결 및...

X박스

MS ‘X박스 원’, 키보드·마우스 지원한다

‘X박스 원’에서 게임패드 대신 키보드와 마우스로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X박스 원 게임에서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개발 지원을 시작했다. 이에 따라 게임패드로 하기 불편한 1인칭 슈팅게임을 쉽게 즐길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9월25일(현지시간) 자사의 콘솔 게임기 X박스 원에서 키보드와 마우스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개발자들은 키보드와 마우스를 입력장치로 활용한 X박스 원 게임을 제작할 수 있으며, X박스 콘텐츠를 미리 즐길 수 있는 ‘X박스 인사이더 프로그램’ 이용자는 수 주 안에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해볼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원활한 지원을 위해 게이밍기기 전문업체 레이저와 함께 협업을 맺었다. 제이슨 로널드 마이크로소프트 X박스 프로그램 매니지먼트 디렉터는 “게이머들에게 뭐로 게임을 할지 더 많은 선택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