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레저

arrow_downward최신기사

CJ ENM

티빙에 JTBC스튜디오 합류…3년간 콘텐츠에 4000억원 투자

CJ ENM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티빙과 JTBC스튜디오가 손을 맞잡았다. 양사는 향후 본격적으로 사업확장에 나설 계획이다. 이에 따라 넷플릭스가 주도하고 디즈니플러스가 가세할 국내 OTT 시장에 어떤 변화가 일어날지도 주목된다. 7일 CJ ENM은 “JTBC스튜디오가 티빙에 합류하기로 했다”며 “양사의 콘텐츠 경쟁력을 결합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OTT 서비스로 성장시킬 예정”이라고 밝혔다. CJ ENM과 JTBC스튜디오는 2019년 9월 합작 OTT법인 출범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티빙은 합작법인 출범에 앞서 지난해 10월 1일 CJ ENM으로부터 분할해 독립법인으로 출범한 바 있다. CJ ENM과 JTBC스튜디오는 양사의 콘텐츠 역량을 티빙으로 결집시킬 예정이다. 지난해 tvN의 ‘사랑의 불시착’과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비롯해 JTBC ‘부부의 세계’, ‘이태원 클라쓰’ 등이 인기를 끄는 등 양사의 콘텐츠 경쟁력은 인정받은 바 있다....

JTBC

방통위, MBN '조건부 재승인'…"최대주주, 업무정지 피해 책임"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종합편성 방송채널사용사업자 ㈜매일방송(MBN)에 대해 유효기간 3년간의 조건부 재승인을 의결했다. 함께 심사한 JTBC에게는 5년간의 재승인을 의결했다. 방통위는 27일 제64차 위원회 회의를 열고 오는 30일 승인유효기간이 만료되는 MBN와 JTBC의 재승인 여부에 대해 이같이 심의·의결했다. 방통위는 방송의 공적책임·공정성의 실현 가능성과 지역·사회·문화적 필요성, 방송프로그램의 기획·편성·제작 및 공익성 확보 계획의 적절성 등을 중점 심사했다. 그 결과 JTBC는 총점 1000점 중 714.89점을, MBN은 640.50점을 획득했다. MBN은 기준점수 650점에 미치지 못해 조건부 재승인이나 재승인 거부 요건에 해당됐다. 이에 방통위는 MBN을 대상으로 지난 23일 청문절차를 진행했다. 방통위는 MBN이 이사회 의장을 사외이사로 하는 방안을 포함한 경영투명성 방안 및 외주상생방안 등의 추가개선계획을 제출하고 재승인 거부 시 시청자 등의...

29CM

온라인몰로 들어간 방송국…JTBC, 29CM서 미디어 프레젠테이션

온라인 셀렉트샵 29CM가 종합편성채널 JTBC의 브랜드 PT를 단독으로 공개한다고 4일 밝혔다. PT는 29CM가 비주얼 스토리텔링을 통해 브랜드를 소개하는 온라인 프레젠테이션이자 미디어 채널이다. 이번 PT는 JTBC의 아나운서, PD, 드라마 CP 등 JTBC를 만드는 사람들에 대한 인터뷰부터 BI와 전용 서체에 담긴 의미, 로고 플레이를 담은 굿즈 등이 29CM의 톤앤매너로 소개한다. JTBC가 제공하는 '제이티비씨 플레이(JTBC play)'가 PT를 통해 최초로 공개된다. 29CM는 이번 협업을 기념해 JTBC 단독 굿즈 세트 4종을 30% 할인가에 판매한다. JTBC 열정가, 슬로우 라이프 시커, 미니멀리스트, 쇼잉 오퍼 등 29CM 고객의 다양한 취향을 반영한 굿즈 세트가 준비됐다. 18일까지 JTBC PT를 감상한 29CM 회원 중 290명을 추첨해 9900원 상당의 JTBC VOD 30일...

CJ ENM

넷플릭스, JTBC와 맞손...3년간 '넷플릭스 오리지널' 20여편 만든다

넷플릭스가 CJ ENM에 이어 JTBC와 손을 잡고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 넷플릭스는 11월25일 JTBC 자회사인 JTBC콘텐트허브와 3년간 콘텐츠 유통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으로 넷플릭스는 2020년부터 전세계 190개 이상의 국가에 JTBC의 프라임 타임 드라마 20여편을 제공하기로 했다. 유통할 드라마는 JTBC와 넷플릭스 양사 협의를 거쳐 선정된다. 넷플릭스는 해당 드라마의 글로벌 시장 독점 유통권을 확보하고,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타이틀을 붙여 세계 각국에 선보일 예정이다. 앞선 2017년 4월 양사는 600여시간 분량의 드라마·예능 콘텐츠의 글로벌 라이센싱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라이프', '나의 나라' 등 다수의 JTBC 드라마 콘텐츠가 넷플릭스에 진출했다. JTBC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양사...

ai

“TV프로그램 들려주겠다” 13개 방송사가 팟캐스트하겠다는 이유

“혁신적인 건 아닙니다. 혁신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미디어 업계에서 일하다 보니 (이런 서비스에) 도달한 겁니다. 운영비용은 올라가고 오디오 광고에서 새로운 형태를 만들지 않으면 살아남을 수 없을 거 같았습니다. 고민의 결과가 '티팟'입니다.” 박종진 SBS I&M 플랫폼서비스 실장이 9월25일 상암 SBS 프리즘타워에서 열린 ‘티팟(Tpod)’ 출시 간담회에서 한 말이다. 티팟은 국내 13개 방송사가 내놓는 연합 오디오 플랫폼으로 뉴스, 교양, 스포츠, 드라마, 예능, 종교 콘텐츠 등 방송사 TV프로그램을 라이브와 팟캐스트로 다시 들을 수 있다. 일종의 ‘듣는 TV’다. 방송사는 SBS와 SBS미디어넷(CNBC/스포츠/골프), YTN, 연합뉴스TV, JTBC, 채널A, TV조선, MBN, 아리랑국제방송(아리랑TV/아리랑라디오), KNN(부산경남방송), BTN(불교TV), CTS(기독교TV), 음악전문방송사인 라디오 키스(Radio Kiss)와 쎄티오(Satio) 등이 참여한다. SK텔레콤의 누구(NUGU), 삼성전자 빅스비, 네이버의 오디오클립과 클로바와도 제휴를...

CJ ENM

“넷플릭스로 해외 진출…‘무늬만 한류’”

"넷플릭스를 통한 해외진출은 ‘무늬만 한류’다."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국회의원은 9월18일 더불어민주당 김성수 국회의원, 미디어리더스포럼과 공동주최한 ‘제17회 미디어리더스포럼 : OTT 등장에 따른 국내 콘텐츠 산업 진단 및 정책 방안’ 환영사를 통해 이같이 말했다. 넷플릭스 등 글로벌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OTT)의 영향력이 점차 커지고 있다. KBS·MBC·SBS 등 지상파 3사와 SK텔레콤은 ‘넷플릭스 대항마’를 자처하며 통합 OTT 플랫폼 ‘웨이브’를 내놨다. CJ ENM은 JTBC의 손을 잡고 내년께 합작 OTT를 출범할 계획이다. OTT로 콘텐츠의 영향력이 커지면서 한국 콘텐츠 산업에 새로운 기회가 열리고 있다. 이철희 의원의 말처럼 비판적인 시각도 공존한다. 글로벌 OTT로 힘의 균형이 과도하게 쏠리면서 나타나는 부작용이 있다는 지적이다. “글로벌 OTT, 한국 콘텐츠 해외行 발판” 플랫폼의 경쟁력은 콘텐츠가...

BJ

아프리카TV-JTBC, '슈스케' BJ 버전 만든다

아프리카TV가 JTBC와 손을 잡고 새 예능 프로그램 '워너비(WANNA B)' 제작지원에 나선다. 아프리카TV는 이엔티팩토리, JTBC와 함께 대한민국 최초로 시도되는 콘텐츠 크리에이터 서바이벌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총상금 3억원이 걸려있는 '슈퍼스타K'의 BJ 버전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아프리카TV의 인기 BJ들은 이번 프로그램에 멘토로 참여할 예정이다.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도전하는 지원자들의 멘토 역할을 담당해, 1인 미디어 운영과 관련한 다양한 경험과 전문가적 노하우를 서바이벌 도전자들에게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 '워너비'는 11월30일 밤 12시20분 첫방송 된다. 이날 첫 방송되는 ‘워너비’는 아프리카TV와 JTBC에서 동시에 방송된다. 예선 진출자들이 회차별 주제에 맞는 콘텐츠 제작 미션을 부여받고, 분야별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아 콘텐츠를 제작, 심사를 통해 상위 라운드에 진출한다. 이휘재가 MC를 맡고 가수 이재훈, 가수...

JTBC

JTBC ‘냉부’·’비정상회담’, 넷플릭스 타고 세계로

글로벌 동영상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에서 <JTBC> 인기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게 됐다. 넷플릭스는 <JTBC>의 인기 드라마 및 콘텐츠에 대해 글로벌 방영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넷플릭스는 그동안 주요 방송국과 각 콘텐츠별로 계약을 맺어왔는데, 이번 <JTBC>처럼 특정 방송사와 여러 개의 콘텐츠를 계약한 경우는 처음이다. 이번 계약을 통해 넷플릭스 사용자들은 <JTBC>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와 '비정상회담' 등 600시간이 넘는 분량의 콘텐츠를 시청할 수 있게 됐다. '순정에 반하다'와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 등 인기 드라마들도 전 세계 넷플릭스 서비스 국가에서 방영될 계획이다. 콘텐츠의 본 방송이 끝난 다음 날 영상이 업로드된다. 정확한 업로드 시간은 콘텐츠별로 다르다. 넷플릭스와 <JTBC>는 이달 초 새 금·토 드라마 '맨투맨'에...

JTBC

카카오, 인공지능 '루빅스' 적용한 대선 특집 페이지 공개

대한민국 제19대 대통령 선거가 28일 앞으로 다가왔다. 포털들도 본격적인 대통령 선거 준비모드에 들어간다. 카카오가 다음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 페이지를 오픈했다고 4월11일 밝혔다. 네이버도 지난 3월22일 대통령 선거 특집 페이지를 오픈했다. 다음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 방송사 등과 다양한 협업을 통해 대선 특집 페이지에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한다. 정확한 선거 관련 정보와 뉴스, 여론조사 뿐만 아니라 팩트 체크와 가짜뉴스 관련 코너도 마련했다. 카카오는 대선 특집 페이지를 뉴스, 후보자, 여론조사, 3개 방송사 별 섹션으로 구성했다. 대선 특집 페이지 메인 화면과 뉴스 섹션에는 카카오의 개인 맞춤형 콘텐츠 추천 인공지능 '루빅스'를 활용한다. 카카오는 지난 4월6일 다음 PC 서비스 개편 당시 첫화면 뉴스 섹션에 '루빅스'를 확대...

JTBC

구글 뉴스, 국내 기사에 '팩트 체크' 표시 도입

구글이 한국 기사에도 팩트 체크(사실 확인) 라벨을 적용한다고 4월7일 밝혔다. 미국 대선을 거치면서 ‘가짜 뉴스(Fake news)’가 논란이 되면서 뉴스 유통을 담당하는 구글과 페이스북 등 플랫폼 업체에 대한 책임 요구의 목소리가 높아졌다. 사회적 압력에 따라 플랫폼 업체들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몇 가지 조치를 취하고 있다. 페이스북 저널리즘 프로젝트도 이러한 맥락에서 나왔다. 구글은 “약 5만건의 새로운 기사가 매일, 매분 온라인에 게시됨에 따라, 유저가 보는 콘텐츠의 양이 압도적으로 많아질 수 있다”라며 “불행히도 이 모든 기사가 사실이거나 또는 정확한 건 아니기 때문에 유저들이 사실과 허구를 구별하기 어렵다”라고 팩트 체크 라벨 적용의 배경을 밝혔다. 팩트 체크 라벨은 지난해 말께부터 미국과 영국을 시작으로 적용됐다. 올해 초에 프랑스, 독일, 브라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