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에너지솔루션-GM, 테네시에 배터리 2공장 짓는다

발행일 2021-03-05 07:53:47


제너럴모터스(GM)가 LG에너지솔루션과 함께 두 번째 전기차 배터리 공장을 설립하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4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LG에지솔루션과 GM이 미국 테네시주에 최신 자동차 배터리 공장을 추가로 건설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LG에너지솔루션과 GM은 현재 오하이오주에
23억 달러(한화 약 2조7000억원)가량을 투입해 전기차 배터리 공장을 짓고 있다.

WSJ은 두 회사가 테네시주 관계자들과 배터리 공장 설립 문제를 논의 중이며 두 번째 공장의 투자 규모는 오하이오 공장과 비슷한 규모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다만 두 회사는 현재 입지에 대한 최종 결정을 하지 않은 상태라고 WSJ은 덧붙였다.

앞서 GM은 2035년부터 휘발유와 디젤 엔진 자동차의 생산 및 판매를 중단하고 전기자동차만 생산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