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SPN코리아, 북미 AMG와 맞손…e스포츠 인프라 강화

발행일 2021-03-30 14:23:57

e스포츠 콘텐츠 제작사인 VSPN코리아가 북미에 거점을 둔 에어웨이브 미디어 그룹(AMG)과 손잡았다.

30일 VSPN에 따르면 양사는 지난 26일 오전 브이스페이스(V.SPACE)에서 업무협약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MOU의 전 과정은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사진=VSPN 코리아)

VSPN 코리아는 지난해 6월 서울 동대문에 V.SPACE를 설립했다. 이후 현재 진행 중인 '2021 LCK 챌린저스 리그'를 포함해 '크로스파이어 스타즈 2020 그랜드 파이널', '펍지 컨티넨탈 시리즈2 ASIA/APAC', '농심 레드포스 프로게임단 창단식' 등 다양한 e스포츠 리그와 행사를 진행했다.

김기호 VSPN 코리아 대표는 "이번 협약이 글로벌 e스포츠 콘텐츠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e스포츠를 사랑해 주시는 많은 시청자분들께 보다 재밌고 다양한 시청 경험을 제공해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AMG의 경우 북미, 남미, 유럽을 사업영역으로 '클래시로얄 2019 월드 파이널',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 2019 그룹 스테이지', '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등 e스포츠 리그 제작 경험을 갖춘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기업이다. 게임 퍼블리셔에 맞춤형 제작 솔루션을 제공하고 디지털 플랫폼 구축에 중점을 뒀다.

김진욱 AMG COO는 "VSPN KOREA와 협력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많은 것을 공유하고 적극적으로 소통해 좋은 결과를 함께 만들어 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