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탄소배출 제로'에 도전…2022년까지 3단계 프로젝트 진행

발행일 2021-03-31 15:03:17

넷플릭스가 오는 2022년 말까지 탄소의 순 배출량을 ‘제로(0)’에 수렴시키는 ‘탄소 순 배출 제로, 이제 다시 자연으로(Net Zero + Nature)’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해당 프로젝트는 총 3단계로 진행된다. 우선, 지구평균기온의 상승 폭을 1.5°C 이하로 제한하기 위한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파리협정에 따라, 넷플릭스 내부 탄소 배출량 저감부터 시작한다. 또한 내부적으로 탄소 배출이 불가피한 경우, 대기 중 탄소 유입을 방지하고자 열대림 등의 자연보호를 위한 프로젝트에 투자하고 2021년 말까지 배출량을 상쇄한다. 마지막으로, 2022년 말까지 주요 자연 생태계 재건을 지원하며, 대기 중 탄소 제거를 통해 순 배출량 제로를 달성하고 매년 이를 지속적으로 유지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에 대해 넷플릭스는 “60명 이상의 관련 전문가 및 독립된 자문위원단의 지속적인 검토를 거쳤다”며 “탄소집약적 산업 대비 넷플릭스가 상대적으로 적은 양의 탄소를 배출하고 있는 만큼 단기간 내 효과적인 탄소의 순 배출 영점화 전략을 수립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넷플릭스의 전략은 ‘과학 기반 감축 목표 이니셔티브(SBTi)’의 기준에 맞춰 설계됨에 따라 SBTi의 권장 지침 10가지를 모두 충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넷플릭스는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한 노력 외에도, 넷플릭스 오리지널인 ‘우리의 지구’, ‘나의 문어 선생님’을 비롯해 ‘투모로우’, ‘산호초를 따라서’ 등의 다양한 콘텐츠로도 지속가능성의 가치를 소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전 세계 1억 6000만 가구가 지속가능성 관련 콘텐츠를 한 편 이상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 Netflix + Sustainability - Net Zero By the End of 2022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