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5.18문화센터서 5G MEC 로봇 선보인다

발행일 2021-05-17 11:01:15
LG유플러스가 광주시 5.18기념문화센터에서 선보일 5G MEC 지능형 로봇.(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광주광역시 5.18기념문화센터에서 5G 기반 지능형 로봇을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17일 광주시 5.18기념문화센터 등에 모바일에지컴퓨팅(MEC)을 활용한 5G 융합서비스를 적용하는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MEC란 데이터를 백본망이나 데이터센터(IDC)까지 전송하지 않고 기지국, 교환국 등 사용자와 가까운 곳에서 처리하는 네트워크 기술을 말한다. 백본망의 트래픽 부하를 줄이고 특정 서비스의 지연시간을 줄이는 것이 장점이다.

올해 하반기 중 광주 5.18기념문화센터에는 5G MEC에 기반한 인공지능(AI) 안내·방역 로봇이 운영된다. 실내 측위 라이다(LiDAR)가 장착된 이 로봇은 방문객의 발열과 실내 화재 감시를 포함해 방문객이 실신하는 등의 위급상황을 AI영상분석으로 실시간으로 파악한다.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로봇은 음성을 이용해 주변에 도움을 요청하고 양방향 통신서비스로 현장의 상황을 관리자에게 알린다.

또 로봇은 화면을 통해 5.18기념문화센터의 관람정보를 안내하고 방문객 맞춤형 안내서비스를 제공한다. 5.18 기념공원내에는 발열감지 CCTV 등 복합 사물인터넷(IoT) 센서가 장착된 '스마트폴'이 설치돼 방문객의 안전을 관리할 예정이다. 공원에 설치되는 반투명 유리 소재의 미디어월은 방역정보와 안내문, 환경정보, 공연 이벤트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준다.

강종오 LG유플러스 스마트시티사업담당은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공공서비스에 5G MEC를 확산해 기술 성숙도를 높이고 5G MEC 융합생태계를 성공적으로 안착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뉴스레터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