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돌풍’에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400만좌 돌파...올해만 117만좌 열려

발행일 2021-06-06 12:52:39
(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를 통해 개설된 주식계좌가 400만좌를 넘어섰다. 서비스를 시작한 지 2년여 만이다.

6일 카카오뱅크는 지난 2019년 3월 출시한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를 통해 개설된 주식 계좌수가 올해 5월말 기준 400만좌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을 시작으로 지난해 NH투자증권·KB증권 등으로 증권사를 확대했다.

카카오뱅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카카오뱅크 입출금 계좌개설 시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주식계좌 개설 신청이 가능하다. 각 증권사들은 카카오뱅크를 통해 계좌를 개설하면 위탁거래수수료 우대, 개설 축하금 지급 등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첫해인 2019년에는 114만 계좌가 새로 개설됐다. 2020년에는 186만좌가 열렸고, 지난해 말에는 누적 기준 300만좌를 넘어섰다. 올해는 5개월간 117만좌가 새로 개설됐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주식계좌 개설 가능 증권사를 연내 추가 확대할 예정이다”며 “고객 중심의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출시해 금융 플랫폼으로 더욱 성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