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050년까지 재생에너지 100% 전환 계획

발행일 2021-07-18 11:41:18
지난해 상반기에 완공한 LG전자 북미법인 신사옥은 지붕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해 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사용한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18일 2050년까지 국내외 모든 사업장에서 사용하는 에너지를 재생에너지로 100% 대체하겠다고 발표했다. LG전자는 올해 북미법인 재생에너지 100% 전환을 시작으로 범위를 넓혀나갈 계획이다.

LG전자는 이 같은 계획을 공개하고 구체적인 전환 시점도 밝혔다. 일단 북미법인은 올해 말까지 생산부터 물류 및 사무실에서 사용하는 모든 에너지를 100% 재생에너지로 전환할 예정이다.

이후 2025년까지 해외 모든 생산법인에서 사용되는 에너지를 100% 재생에너지로 바꾸겠다는 전략이다. 국내 사업장 재생에너지 사용량은 점진적으로 확대해 2030년 60%, 2040년 90%, 050년 100% 재생에너지 전환 달성이 목표다.

LG전자는 재생에너지 100% 전환을 위한 △고효율 태양광 패널 활용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 REC(Renewable Energy Credit) 구매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자와 전력구매계약 체결 △한국전력에 프리미엄 요금을 지불하고 전력을 구매해 재생에너지 사용으로 인정받는 녹생 프리미엄 활용 등 4가지 방안도 제시했다.

앞서 LG전자는 탄소중립 계획도 밝힌 바 있다. LG전자는 지난 2019년 ‘탄소중립 2030’ 목표를 공개했다. 국내외 모든 사업장 내 제품 생산단계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을 2017년 대비 50%로 줄이는 동시에 재생에너지 사용을 확대해 탄소중립을 실현할 계획이다.

박평구 LG전자 안전환경담당 전무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확대할 수 있도록 재생에너지 전환, 탄소중립 실현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하며 모두가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1)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최신순 과거순 공감순
  • page****
    page**** 2021-07-19 09:00:44
    ?

요일별 Edi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