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뷰티 사업 본격화…넷마블힐러비 첫 뷰티브랜드 론칭

발행일 2021-10-13 10:49:16
넷마블이 코웨이와 합작해 설립한 '넷마블힐러비'가 뷰티사업을 본격화한다. 넷마블힐러비는 글로벌 라이선스 기반의 브랜드를 론칭해 뷰티·헬스 플랫폼 비즈니스를 강화할 계획이다.

13일 넷마블에 따르면 넷마블힐러비가 '영국 빅토리아 알버트 박물관'(이하 V&A)과 단독 글로벌 뷰티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고, 컨템포러리 아트·뷰티 브랜드 'V&A 뷰티'를 공식 론칭했다. 

V&A 뷰티 안티옥시던트 스킨케어 라인(왼쪽). (사진=넷마블힐러비)
지난 5월 넷마블은 넷마블힐러비 설립에 약 41억원을 출자해 지분 41%를 획득했다. 넷마블 자회사 코웨이 역시 같은 규모로 출자에 참여한 바 있다. 넷마블과 코웨이의 출자로 설립된 넷마블힐러비는 IT 기반의 뷰티·헬스 플랫폼 비즈니스를 목표로, 뷰티 사업 전반에 걸친 캐시카우 확보에 나섰다. 

넷마블힐러비의 V&A 뷰티 론칭도 뷰티 사업 다각화의 일환으로 알려졌다. V&A 뷰티는 영국 V&A 뮤지엄이 라이선스 체결을 통해 출시한 첫 번째 뷰티 브랜드이자, 넷마블힐러비가 처음 선보이는 브랜드다. 

V&A 뷰티의 모든 제품은 개발부터 디자인까지 넷마블힐러비와 V&A가 공동 참여하며, 제품 디자인의 경우 V&A가 소장한 예술 작품을 반영했다. 기존 코스메틱 브랜드를 넘어 예술적 영감을 선사하고 최상의 원료로 혁신적 제품을 선보이는 것이 핵심가치라고 넷마블힐러비는 설명했다. 이를 위해 영국 왕립협회로부터 자문을 받은 허브 성분을 포함해 독자적인 항산화 성분 폴리테놀을 개발했다. 

로렌 시제랜드 V&A 라이선스 및 사업개발총괄은 "V&A가 소장한 섬유, 벽지, 패션 일러스트, 사진 컬렉션 중 V&A 뷰티의 제품 성분과 특성을 고려해 양사가 각 제품에 가장 적합한 패턴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넷마블힐러비)
V&A 뷰티는 독자적으로 개발한 항산화 성분이 함유된 '안티옥시던트 스킨케어' 제품을 비롯해 메이크업, 퍼스널 케어, 다채로운 MD상품(아티스틱 컬렉션) 등을 공개했다. 대표 제품은 안티옥시던트 래디언스 앰플이다. 출시를 기념해 안티옥시던트 래디언스 앰플 구매 시 정식 굿즈 증정(V&A 아트워크 토트백, V&A 아트워크 코스터, V&A 안티옥시던트 웰컴키트) 등 다양한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 중이다.

백영훈 넷마블힐러비 대표는 "V&A 뷰티는 올해 국내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며 "넷마블힐러비는 V&A 뷰티를 시작으로 넷마블의 IT 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뷰티 사업을 국내 및 해외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뉴스레터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