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영준 떠나는 카카오페이, 신원근 CSO가 새 대표 맡는다

발행일 2021-11-25 15:31:22
신원근 카카오페이 신임 대표 내정자 (사진=카카오페이)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카카오 공동대표로 내정됨에 따라 카카오페이의 신임 대표 자리에는 신원근 카카오페이 전략 총괄 부사장(CSO)이 내정됐다.

25일 카카오페이에 따르면 신 CSO는 지난 2018년 2월 카카오페이 전략 총괄 부사장으로 합류해 중・단기 비즈니스 성장 전략을 구축했다. 국내외 금융 생태계 변화에 대한 인사이트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수립하고, 기업 투자, 파트너십 제휴, 대외 커뮤니케이션 총괄 등 카카오페이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추진해왔다.

카카오페이는 이번 체제 변화를 통해 상장 이후 본격화 할 비즈니스 확장과 플랫폼 경쟁력 강화에 집중하며 ‘전 국민의 생활 금융 플랫폼’으로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향후 카카오페이는 카카오페이의 중요한 성장 동력이 될 글로벌 시장 확장과 금융 비즈니스 확대 전략을 한층 더 강화할 방침이다.

카카오페이를 이끌어왔던 류 대표가 카카오 공동대표로 내정되면서 카카오페이의 플랫폼 경쟁력은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카카오톡은 물론 공동체 서비스와의 시너지가 더욱 긴밀하고 다양한 형태로 확대될 전망이다.

신원근 카카오페이 대표 내정자는 “코스피 상장을 통해 퀀텀점프를 준비하는 중요한 시점에 기업을 대표하는 직책을 맡게 되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상장을 준비하며 보여드렸던 성장 전략에 따라 현재 추진 중인 사업 계획들을 차질없이 이뤄가며 전 국민의 금융 생활을 이롭게 하겠다는 비전을 실현시킬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신임 대표 내정자는 내년 3월로 예정된 정기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공식 대표로 선임될 예정이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뉴스레터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