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야간 배달 서비스에 매출도 '쑥'…"야식 군것질 상품 인기"

발행일 2020-06-17 10:29:07
/사진=GS리테일 제공


GS25가 배달 서비스를 새벽 시간대까지 확대한 이후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GS25는 지난 8일부터 전국 27개 점포에서 편의점 배달 서비스를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GS리테일은 24시간 배달 서비스로 시간대를 확대한 점포의 7일간 주문 데이터를 살펴본 결과 기존 서비스(오전 11시~23시) 운영 대비 주문 건수 166%, 주문 금액이 217% 높게 나타나는 성과가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특히 00시~05시까지 배달 주문이 하루 주문량의 24.3%를 차지했다. 주문이 높은 카테고리는 용기면·안주·세트 상품 등으로 야식용 상품의 인기가 높았다.

GS25는 이번 달 말까지 요기요 배달 가능 점포는 3300점으로, 24시간 배달 서비스 운영 점포는 200여점으로 추가 확대할 예정이다. 또 카카오 주문하기를 통한 24시간 운영 점포 역시 추가 확대를 계획 중이다.

배성우 GS25 마케팅팀 담당자는 "언택트 쇼핑 트렌드 영향으로 편의점 배달 주문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가운데, 편의점 24시간 배달 서비스를 추가 제공해 고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며 "전국의 고객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배달 플랫폼으로 자리를 잡도록 차별화된 상품과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함께 보면 좋은 뉴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