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맥스, 위메이드맥스로 새 출발…'실크로드 온라인' 전담

발행일 2021-03-25 16:34:06
위메이드 자회사인 조이맥스가 '위메이드맥스'로 사명을 변경한다.

(사진=위메이드맥스 홈페이지 갈무리)


25일 조이맥스는 판교 사옥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분할계획서 승인의 건'을 통과시켰다. 계획에 따라 조이맥스는 분할 후 존속법인 상호를 '위메이드맥스'로 변경하고 자회사 '라이트컨'을 공식 출범했다.

위메이드맥스가 준비중인 '실크로드 온라인'. (사진=위메이드맥스 홈페이지 갈무리)


라이트컨은 '희망과 빛을 연결한다'는 모토로 모바일 게임 사업 및 신규 프로젝트를 추진할 예정이다. 대표이사에는 이길형 위메이드맥스 대표이사가 내정됐고 분할기일은 다음달 1일이다. 위메이드맥스는 '실크로드 온라인' 전담 개발팀으로 재편돼 온라인 게임 개발에 집중한다.

(사진=위메이드맥스)


기존 자회사 '조이스튜디오'는 신작 SF전략 게임 '라이즈 오브 스타즈'(ROS) 개발 인력으로 구성한다. ROS는 연내 출시를 목표로 준비 중이다.

장현국 위메이드맥스 대표는 "앞으로 위메이드맥스는 신작 게임과 성공한 개발사 인수합병 플랫폼으로 활용해 회사 가치 증진을 위한 작업을 추진할 방침"이라며 "이번 분할로 각 사업 특성에 맞는 경영전략을 세우고 신속한 의사결정을 통해 전문성을 높인 책임 경영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함께 보면 좋은 뉴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