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컴투스도 의장 체제, 경영 시스템 개편

발행일 2021-03-30 18:12:11
'한 지붕 두 가족'으로 운영됐던 게임빌과 컴투스가 경영 시스템을 전면 개편한다. 기존 송병준 대표이사가 양사의 의장직을 수행하는 한편 게임빌과 컴투스에 신임 대표를 선임하는 방식이다.

왼쪽부터 송병준 게임빌·컴투스 의장, 이용국 게임빌 대표, 송재준 컴투스 대표. (사진=게임빌, 컴투스 제공)
30일 양사에 따르면 각사 이사회를 통해 송병준 전 대표를 의장으로 선임했다. 신설된 의장은 두 회사의 비전과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전략적 의사결정에 주력하는 직위다. 송병준 신임 의장은 글로벌 전략 책임자(GSO)로서 인수·합병(M&A) 등 전략적 투자 및 글로벌 성장 전략을 총괄할 예정이다.

양사는 송병준 의장의 빈 자리에 신임 대표이사를 각각 선임했다. 게임빌은 이용국 부사장이 신임 대표로 내정돼 경영에 나서며, 컴투스의 경우 송재준 부사장이 새로운 수장으로 이름을 올렸다. 송재준 컴투스 신임대표의 경우 지난해 창업투자회사 '크릿벤처스'를 설립하며 초기 기업 발굴에 주력한 바 있다. 

게임빌과 컴투스 측은 "각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해 양사의 효율적 운영과 책임경영을 강화할 것"이라며 "앞으로 새로운 경영체제를 바탕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더 끌어올려 본격적인 도약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