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중‧저신용 고객을 대상으로 대출 이자를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달 1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카카오뱅크에서 신용대출, 직장인 사잇돌대출을 신규로 받은 중‧저신용 고객(KCB 기준 820점 이하)이 대상이다. 별도 응모하지 않아도 되며 카카오뱅크 계좌로 한 달 이자가 지급된다.

만약 카카오뱅크에서 5000만원 한도로 신용대출(KCB 기준 736점 고객, 5년 만기, 원리금균등상환)을 받았다면, 예상되는 이자 절감 혜택은 약 33만원이다. 은행연합회 공시에 따르면 5월 중 카카오뱅크에서 신용대출을 받은 중·저신용자(KCB 기준 736점)의 금리는 7.92%다.

카카오뱅크는 중‧저신용 고객을 위한 이벤트로 '26주적금' 이자를 두 배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다음달 9일까지 26주 적금을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하며, 적금 만기 달성 시 캐시백을 제공한다. 고객당 신규 1계좌만 가능하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중‧저신용 고객들에게는 대출뿐 아니라 수신 상품에서도 혜택을 드릴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강구해왔다"며 "개인 신용 평점은 카카오뱅크 앱 내에 있는 '내 신용정보 서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