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 인재 찾는다"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신입·인턴 대규모 채용 

발행일 2021-04-02 13:23:20
▲현대차그룹 양재동 사옥(출처=현대차그룹 PR센터)

현대자동차(이하 현대차)가 지속가능한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구축을 위해 대규모 미래기술 분야 인재 발굴에 나선다.

현대차는 지난달 29일부터 연구개발본부 신입 및 인턴 채용을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현대차는 가속화하고 있는 자동차 산업의 변화 속에서 연구개발 부문의 우수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함으로써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구축을 위한 핵심 기술과 역량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모집 분야는 △차량개발 프로젝트 관리 △연구개발 기술기획 △연구개발 기술경영 △차량 아키텍처 개발 △차량성능 평가 및 개발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 △샤시 시스템 개발 △바디 시스템 개발 △상용 차량 개발 △버추얼 개발(차량/전동화 시스템) △엔지니어링 데이터 관리 및 플랫폼개발 △차량 재료 개발 △UX/HMI(사용자 환경) 개발 등 13개 분야 신입 '000명'과 로보틱스 부문 채용전환형 인턴 '0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특히 채용전환형 인턴은 로봇의 기획부터 연구/개발과 시제품 제작을 통한 고객의 반응 확인까지 다양한 업무를 직접 수행하는 로보틱스 업무 특성을 반영해 약 2개월(21년 6~8월 중 예정)의 인턴 연구과정 후 심의를 통해 최종 채용을 결정할 방침이다.

모집 대상의 자격은 국내외 학사 및 석사 학위 취득자 및 '21년 8월 졸업 예정자'로, 서류 접수는 3월 29일부터 4월 12일 까지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대규모 신입 채용은 현대자동차의 미래의 새로운 장을 이끌어갈 핵심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서의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연구개발부문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

(0)
※ 댓글 작성시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책임을 담아 깨끗한 댓글 환경에 동참에 주세요. 0 / 300

요일별 Edition

뉴스레터
  • 최신 IT 소식을 가장 빠르게 받아보세요. (광고성 정보가 포함될 수 있습니다.)